메뉴 건너뛰기

헤럴드 특종

 


세워둔 차가 사라졌다? 혹은 차 문을 열고 침입해 안에 둔 물건을 훔쳐 갔다?
차량 절도사건은 차를 훔쳐 가거나 차 안에 있는 금품이나 물건을 훔치는 것 모두를 포함한다.

 

영국의 차량 절도사건이 5년 전과 비교해 45% 이상 증가했다는 영국 보험사 Direct Line의 조사 결과가 나왔다. 영국에서는 평균 5분에 한 대꼴의 차량이 절도범죄의 타깃이 된다는 뜻이다. 

 

지난 1년 기준(2017/18년 12개월) 영국에서 11만 2천 174건의 차량 절도사건이 발생했다. 매일 307건꼴로 발생한 셈이다.

 

웨일스, 스코틀랜드, 북아일랜드 포함해 유독 잉글랜드에서 차량 절도사건이 빈번하다. 웨스트미들랜즈 지역의 경우, 지난 5년간 차량 절도사건 발생률이 3배나 증가해 사건 증가율이 가장 급증한 지역이 됐다.
도시마다 차량 절도사건이 유독 많이 발생하는 지역이 있는데 우편번호로 구분해 버밍햄은 B31, B90, B62, B13 지역, 맨체스터에서는 M20 지역 등이다.

 

그러나 무엇보다 가장 심한 곳은 런던.
런던은 영국에서 차량 절도사건이 가장 빈번한 곳으로 특히 E4 (Chingford), E6 (East Ham), E17 (Walthamstow), E11 (Leytonstone and Wanstead), IG1 (Ilford) 지역이 심각하다.
런던에서는 차량 1만 대 중 33대가 도난 경험을 한다. 절도사건이 영국 평균 45% 증가할 때 런던은 61%나 증가했다.
스코틀랜드는 차량 절도사건이 줄어드는 추세다.

 

한편, 영국의 차량 절도사건은 90년대에 정점을 찍었다. 그 후 줄어들었다가 요즘 다시 증가하는 추세다.
스마트키 시스템을 사용하는 차량이 늘면서 절도사건이 늘었다고 전문가들은 주장한다. 최근에 생산된 차들은 열쇠를 사용하지 않아도 열쇠가 근처에 있으면 차 문을 열 수 있는 스마트키 시스템을 많이 사용하는데 절도범들은 특수장비로 이 시스템을 속이고 차량에 침입하는 것으로 밝혀졌다.

 

 

헤럴드 김젬마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810 '즐거운 나눔의 밤' 2019 교육기금의 밤 file hherald 2019.11.11
809 12월은 뉴몰든 워털루 기차가 없다? SWR 한 달 내내 파업 hherald 2019.11.11
808 서울부동산, British Property Awards 금메달 수상 file hherald 2019.11.04
807 운전 중 핸드폰 규정 강화... 만지기만 해도 벌점 6점 범칙금 200파운드 hherald 2019.11.04
806 특별기고 : 영국 한인사 관련 저의 견해를 밝힙니다 file hherald 2019.10.28
805 "오늘은 내가 문화 외교관이다" file hherald 2019.10.28
804 영국 증오범죄 급증... 장애인, 트렌스젠더, 유대인 피해 증가 hherald 2019.10.28
803 주영대사관 2019년 최우수 사례 공관 선정 hherald 2019.10.28
802 아기 상어 뚜 루루 뚜루 귀여운 뚜 루루 뚜루 file hherald 2019.10.21
» 영국, 차량 절도 5분에 한 대... 스마트키 차량이 손쉬운 먹잇감 hherald 2019.10.21
800 우려가 현실로... "하루 10시간 이상 스마트폰 보니 '색맹' 됐다" hherald 2019.10.14
799 영국의 해외독립유적지를 찾아서 2 잊힌 독립운동가, 방치된 독립유적지... 114년만에 재영한인들이 되살린다 file hherald 2019.10.14
798 10월 19일(토) 브렉시트 반대 대규모 시위 예정 hherald 2019.10.14
797 EU 후쿠시마 농수산물 규제 완화? 방사능 식품 식탁에 오를라 hherald 2019.10.07
796 한인소식- 제9기 코윈영국여성회 출범, 권혜숙 2대 회장 취임 file hherald 2019.10.07
795 "전범 신사 방문한 럭비팀, 주일영국대사가 꾸짖어?" 가짜뉴스였다! hherald 2019.09.23
794 사치갤러리 코리안아이 2020 티저전시 file hherald 2019.09.23
793 英 2020년 입학 유학생부터 졸업 후 2년짜리 취업 비자 hherald 2019.09.16
792 대한노인회 영국지회의 '바쁜 추석' file hherald 2019.09.16
791 한국 영문운전면허증 발급, 대사관 번역.공증 없이 영국 운전 가능 hherald 2019.09.16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