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헤럴드 영국 연재 모음

 
Q. 얼마전 영국에서 큰 화재 뉴스 소식을 듣고 정말 안타까웠습니다. 특히나 화재 경보기가 울리지 않아 더 큰 피해가 있었다고 들었는데요, 화재 경보기 설치가 의무인지 몰랐었습니다. 현재 세입자가 살고 있는 제 집에 화재경보기가 아직 없는데요. . . 좀더 자세하게 알고 싶습니다.
 
2015년 10월 1일부터 모든 임대 주택의 집주인은 건물의 모든 층에 최소한 하나 이상의 화재경보기(Smoke alarm)를 설치해야 하며, 석탄, 목탄, 장작과 같은 ‘고체 연료 연소 장치’ 가 설치되어 있는 곳에는 일산화탄소 경보기(carbon monoxide detectors)도 설치해야 합니다. (2015년 10일 이전의 기존 세입자 에게도 경보장치를 설치해줘야 합니다.) 간혹 열 감지기를 (Heat detectors) 화재경보기의 대체품으로 사용할 수 있는 것으로 이해하고 계시는 분들이 계시는데 이는 잘못된 정보입니다. 또한 집주인은 새로운 세입자가 들어올 때 마다 설치되어 있는 화재경보기 및 일산화탄소 경보기가 제대로 작동하는지 확인할 의무도 있습니다. (이는 세입자가 예정일 보다 늦게 이사하더라도 임차 계약서에 명시된 날짜로 법률에 의해 정의됩니다). 입주 첫날, 모든 경보기 테스트가 완료되었다면, 그 이후 임차 기간 동안은 세입자가 자신의 안전을 위해 정기적으로 경보를 테스트 해야 합니다. 가이드 라인에 따르면 테스트는 매월 정기적으로 하는 것이 좋으며, 경보기 유형에 따라 베터리를 교체를 해야 하기도 합니다 (배터리 교체는 세입자의 책임 하에 이루어지게 됩니다. 다만 배터리 등의 고장이 아닌 경보기 자체의 결함이 있다면 집주인이 교체해 주어야 합니다)
 
Q. 어디에 설치해야 하나요?
화재경보기 및 일산화탄소 경보기가 설치되어야 하는 위치는 명확하게 법률로 규정되어 있진 않습니다만, 몇가지 규정이 있습니다. 위에서 설명했듯이 각 층마다 최소 한 개 이상의 화재경보기가 있어야 하고, 고체 연료 연소 장치가 있는 곳에는 일산화탄소 경보장치가 있어야 합니다. (경보기 구매 시 해당 매뉴얼 참고) Gov.uk에서는 화재경보기는 홀이나 랜딩 공간과 같은 ‘circulation space’ 의 천장에 설치하고 일산화탄소 경보기는 연료 연소 장치에서 약1-3 미터 위 정도인 머리 높이의  벽 또는 선반 에 설치하도록 권장하고 있습니다.
 
Q. 가스 기기를 사용하는 곳에도 일산화탄소 경보가 필요합니까?
가스 기기 역시 일산화탄소를 방출 할 수도 있으므로, Gov.uk 에서는 이를 설치할 것을 권장하고 있습니다. 법적인 요구사항이 아니지만, 세입자의 안전과 집의 안전을 위해서는 경보기 설치가 큰 도움이 될 것입니다.
 
Q. 경보기를 설치 하지 않으면 어떻게 되나요?
Local authority 에서 먼저 28일 이내에 경보기 설치를 요구하는 통지서를 발행할 것 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설치하지 않는다면, 최대 £,5000 의 벌금을 납입해야 할 수도 있습니다.

 

 

 Ian Im  Licensed ARLA Agent (영국 부동산 협회 정회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1509 온고지신-알아서 기어야 hherald 2017.08.21
1508 온고지신- 때론 아픔이 있어야만 hherald 2017.08.14
1507 가족코칭컬럼 “ “그렇게 부모가 된다!” #26나는 어떤 부모인가? 부모의 유형 hherald 2017.08.14
1506 부동산 상식- 화재경보기 테스트 방법. hherald 2017.08.14
1505 헬스벨- 트럼프, 국가 비상 상태 선언 hherald 2017.08.14
1504 신앙칼럼- 아침의 소리 hherald 2017.08.14
1503 영국축구출필곡반필면- 2017 국제육상경기연맹(IAAF) 세계선수권대회 남자 100m 결승 hherald 2017.08.07
1502 신앙칼럼- 생명이 약점을 보완 한다 hherald 2017.08.07
1501 이민칼럼- 취업 동반비자와 배우자비자 hherald 2017.08.07
1500 가족코칭컬럼 “ “그렇게 부모가 된다!” #25나는 어떤 부모인가? hherald 2017.08.07
» 부동산 상식- 일산화탄소 및 화재 경보기 규정 hherald 2017.08.07
1498 온고지신- 사파와 마교 hherald 2017.08.07
1497 헬스벨- 칼로리를 줄여 살을 뺄 수 있을 것인가 hherald 2017.08.07
1496 헬스벨 -내장 지방이 문제이다 hherald 2017.07.24
1495 이민칼럼- 10년 영주권과 자녀비자문제 hherald 2017.07.24
1494 영국축구출필곡반필면- '별들의 잔치' 제1회 스타 식스 축구 대회 hherald 2017.07.24
1493 신앙칼럼- 내 영혼의 그발강가 hherald 2017.07.24
1492 부동산 상식- 이항복집 감나무, 누구의 감나무? hherald 2017.07.24
1491 온고지신- 무림정파 hherald 2017.07.24
1490 헬스벨- 명(命)을 재촉한다 - 위산 분비 억제제(PPI) hherald 2017.07.17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