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헤럴드 특종

P27.jpg

 

 

코윈영국여성회 제9기 출범식이 지난 9월 28일  한인종합회관에서 열렸다. 코윈영국여성회의 발족과 기초를 다져 온 박우민 초대 회장의 뒤를 이어 그동안 수석부회장으로서 살림을 도맡아 오던 권혜숙 씨가 2대 회장으로 임명됐다. 
출범식에는 송천수 재영한인회장, 대한노인회 영국지회 권오덕 부회장, 월드옥타 영국지부 손병권 회장, 재향군인회 영국지부 장희관 회장, 주영대사관 유지성 영사 등 한인사회 단체장들이 참석해 코윈영국여성회 출범을 축하했다. 이날 한인사회 각급 단체가 서로 협력을 약속하며 훈훈한 시간을 보냈다.
새로 임명된 제9기 코윈영국지부 지역담당관 권혜숙 회장은 취임사를 통해 2년 임기 동안 30여 명의 회원과 함께 지역사회 봉사에 앞장서며 각 한인단체와 화합과 협력하는 한편 주도적 역할을 하는 영국한인여성회로 발전시키겠다고 했다.

코윈영국여성회는 재영 한인 여성들을 위한 인문학 강좌, 문학 산책, 장학금 모금 바자회, 음악회, 영국 초등학교에서 한국 문화 알리기 등 다양한 이벤트를 통해 영국 내 한인 여성들 간의 소통을 꾀하고 네트워크를 강화하며 현지사회와 다른 민족 출신의 이웃들에게 우리 문화 알리기에 힘써왔다. 
코윈영국여성회는 매년 정기적으로 영국 초등학교를 대상으로 한국문화 알리기 수업을 진행해 왔는데 기대 이상의 호응으로 해마다 그 규모를 확대해 올해는 '영국 초등학생 한류 1일 체험 학교'라는 프로그램으로 10월 22일 뉴몰든에 있는 Corpus Christ Primary School에서 1일 한국학교 수업을 한다. 한국 어린이뿐 아니라 영국 학교에 다니는 모든 문화권의 어린이에게 한국 문화를 재미있게 즐기면서 배우고 이해하는 프로그램으로 만들어졌다. 회원 모두가 여성이며 어머니이기에 모성애적 사랑을 바탕으로 준비를 해 회원들이 큰 보람을 느끼는 중요한 사업이다. 한국 어린이가 재학 중인 영국학교를 선정해 20여 명의 회원이 교사와 봉사자로 참여, 한국 문화 수업을 하는 동안 다른 문화권의 어린이에게는 한국 문화를 알리고 한국 어린이는 한국인으로서 자부심과 정체성을 느끼게 되니 일거양득의 효과로 모두에게 선물과 같은 행사로 자리했다.
매주 월요일 열리는 인문학 교실에는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참여 회원들은 각자 본인의 관심 분야에 대해 토론하며 지식을 공유한다. 문학, 철학, 미술, 역사 등 서로 공부하고 토론하며 자기계발을 도모하는 작은 스터디그룹이라 할 수 있다. (관심 있는 분들은 문의 바랍니다)

코윈영국여성회는 해야 할 많은 사업과제를 안고 있다. 
아직도 우리 사회에는 여성이 살아가는데 많은 장애물이 있다. 그로 인해 고통받는 여성들을 도울 방법을 모색하는 것도 우리 여성들의 몫이다.
올해는 특히 3.1운동 100주년으로 세계 각지에서 한인 여성들의 활동이 적극적이었다. 100년 전 이름 없는 많은 한인 여성이 나라의 독립과 평화를 위한 열망으로 헌신했듯이 우리 또한, 한인 여성의 자부심으로 우리 자신과 우리의 미래인 차세대를 위해 당당하게 나아갈 길을 닦는 마음으로 한 걸음 더 나아가야 할 것이다. (코윈영국여성회에서는 함께 할 분들의 참여를 항상 기다립니다)

코윈영국회원 상담 : 07736233955
인문학교실  상담 : 0747285586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806 수학경시대회는 재영과협의 실적 쌓기 경시대회? [26] hherald 2010.09.20
805 당뇨병에 무심한 킹스톤 주민, 환자 35%가 몰라 hherald 2010.09.27
804 서튼에서는 동전 대신 전화로 주차비를 낸다 hherald 2010.10.11
803 서튼, 범죄 줄어도 성폭행 사건은 2배 증가 hherald 2010.10.11
802 10월 31일, 11월 5일 봉변당할까 조심하세요 hherald 2010.10.25
801 런던 전역, 불법 미니캡 집중 단속 100여 명 입건 hherald 2010.11.03
800 한인회장 선거법 '문제 있다' 무성한 목소리 [291] hherald 2010.11.03
799 한인회장 후보 박영근, 서병수, 석일수(가나다 순) 씨 3파전 [239] hherald 2010.11.08
798 기막힌 차 도둑, 우편함에 막대기 넣어 자동차 키 낚시 [7] hherald 2010.11.08
797 한인총연합회장 선거 후보자 공청회 hherald 2010.11.15
796 보이스피싱, 집단 폭행 - 한인 상대 범죄 잇달아 [196] hherald 2010.11.15
795 후보 공청회 "매표했다면 사퇴하겠다" [160] hherald 2010.11.22
794 은행에서 온 메일이 인터넷 사기범의 메일이라면 hherald 2010.12.07
793 직업이 있어도 가난한 가정 늘어 hherald 2010.12.07
792 대학에 가면 공립학교 출신이 공부 더 잘한다 [132] hherald 2010.12.13
791 찢어진 부정선거 조사 발표문 [16] file hherald 2010.12.13
790 한식세계화의 전진기지가 된 재영요식업협회 [361] hherald 2010.12.23
789 폭설로 마비된 영국의 하늘과 땅, 눈은 연말까지 내릴 듯 hherald 2011.01.03
788 크리스마스트리 재활용해요 [7] hherald 2011.01.03
787 영 CCTV 사생활 침해 논란 불구 범인 검거엔 위력적 [28] hherald 2011.01.10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