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헤럴드 특종

 

영국에는 한국 독립운동 유적지가 두 곳이 있다. 

 

하나는 런던 London 얼스코트 Earl's Court 트레버로드 Trebovir Road에 있는 대한제국 시기 주영 공사관 건물로 1905년 대한제국 서리공사였던 이한응 열사가 을사늑약의 울분으로 자결, 순국한 곳이다.
또 하나는 영국 웨스트민스터, 바로 국회의사당이다. 1920년 영국의 친한 인사들이 모여 한국의 독립을 지지하는 한국친우회 Friends of Korea를 결성한 곳이다. 

 

이 단체의 결성 소식은 당시 신문  더 타임스 The Times와 맨체스터 가디언 The Manchester Guardian (지금의 가디언 The Guardian)에 보도했는데 국회의사당 하원 제6호실에 국회의원과 교수 등 각계 저명인사 62명이 참석했으며 대한민국임시정부 런던위원으로 외교활동을 한 '유럽의 유진초이'로 불리는 황기환이 참석해 연설했다.

 

한국친우회의 결성에는 영국 신문의 종군기자로 한국에 가서 일제의 악랄한 식민지배와 한국인의 독립의지와 의병활동을 목격하고 이를 영국을 비롯한 서구세계에 알린 프레더릭 매켄지(1869-1931) Frederick A. McKenzie가 큰 활약을 했다. 그는 직접 보고 겪은 사실과 함께 한국에 있던 외국 선교사들의 증언을 토대로 '대한제국의 비극 Tragedy of Korea', '한국의 독립운동 Korea’s Fight for Freedom'과 같은 책을 써서 3·1운동과 같은 한국의 독립 의지를 영국에 알린 인물이다.

 

매켄지의 노력에 힘입어 국회의원인 로버트 뉴맨 바트 경을 의장으로 정치인, 종교인, 군인, 교수 등 62명이 모여 "정의와 자유를 위하여 싸우는 한국을 돕고 지지할 목적으로 한국친우회를 결성한다"고 선포한다. 

 

영국은 물론 유럽에는 처음으로 한국 독립을 지원하는 해외단체가 결성된 것이며 더욱이 영국 사회에서 영향력을 발휘할 수 있는 친한단체의 출현이었다. 1920년 10월 26일의 일이다.
한국친우회는 한국에 대한 일제의 식민지 지배가 비인도적임을 영국 정부에 따져 물었고 일본의 공포정치를 폭로하는 인쇄물들을 다수 만들어 배포하는 등 활동했다.

 

매켄지는 1931년 캐나다에서 사망했으며 2014년 한국의 독립에 기여한 공로로 건국훈장 독립장에 추서됐고 주영국 대한민국대사관에서 그의 손녀 니콜슨 매켄지가 훈장을 전수했다.

 

헤럴드 김종백

 

관련기사 16 17면 : 푸른 눈의 친한親韓 영국인들이 만든 '한국친우회 韓國親友會'를 아시나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826 "부가세 받으러 집달관이 찾아간다" 신종 보이스피싱 hherald 2020.01.06
825 영국 최저임금 시간당 8.74 파운드 hherald 2020.01.06
824 런던패션대학 욱일기 의상 사과, 모델 사진 삭제 hherald 2020.01.06
823 코윈영국여성회 송년 잔치 file hherald 2019.12.16
822 영국, 동거해보고 결혼해야 이혼할 확률이 줄어든다? hherald 2019.12.16
821 차세대 재외 동포 네트워킹의 밤 file hherald 2019.12.16
820 2019년 재영한인회 '송년의 밤' file hherald 2019.12.09
819 BBC, 한국 청년 요구에 '독도 왜곡 지도' 기사서 삭제 hherald 2019.12.09
818 2019제 28회 재영한글학교연합 글쓰기 대회 시상식 file hherald 2019.12.02
817 2020년 런던 교통비 Pay-as-you-go 동결, Travelcard 2.8% 인상 hherald 2019.12.02
816 런던브리지 테러사건 발생에 따른 주의 요망 file hherald 2019.12.02
815 2019년 재영한인회 '송년의 밤' file hherald 2019.12.02
814 "함께 하면 김장이 어렵지 않아요" file hherald 2019.11.25
813 레스토랑 테이블 위의 스마트 폰, 절도범의 표적이 된다 hherald 2019.11.25
812 제19기 민주평통 영국협의회 출범 hherald 2019.11.18
811 맛, 정, 나눔의 즐거움... 영국 최초 김장 축제 'Kimjang Festival' hherald 2019.11.18
810 '즐거운 나눔의 밤' 2019 교육기금의 밤 file hherald 2019.11.11
809 12월은 뉴몰든 워털루 기차가 없다? SWR 한 달 내내 파업 hherald 2019.11.11
808 서울부동산, British Property Awards 금메달 수상 file hherald 2019.11.04
807 운전 중 핸드폰 규정 강화... 만지기만 해도 벌점 6점 범칙금 200파운드 hherald 2019.11.04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