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헤럴드 특종

 

영국에는 한국 독립운동 유적지가 두 곳이 있다. 

 

하나는 런던 London 얼스코트 Earl's Court 트레버로드 Trebovir Road에 있는 대한제국 시기 주영 공사관 건물로 1905년 대한제국 서리공사였던 이한응 열사가 을사늑약의 울분으로 자결, 순국한 곳이다.
또 하나는 영국 웨스트민스터, 바로 국회의사당이다. 1920년 영국의 친한 인사들이 모여 한국의 독립을 지지하는 한국친우회 Friends of Korea를 결성한 곳이다. 

 

이 단체의 결성 소식은 당시 신문  더 타임스 The Times와 맨체스터 가디언 The Manchester Guardian (지금의 가디언 The Guardian)에 보도했는데 국회의사당 하원 제6호실에 국회의원과 교수 등 각계 저명인사 62명이 참석했으며 대한민국임시정부 런던위원으로 외교활동을 한 '유럽의 유진초이'로 불리는 황기환이 참석해 연설했다.

 

한국친우회의 결성에는 영국 신문의 종군기자로 한국에 가서 일제의 악랄한 식민지배와 한국인의 독립의지와 의병활동을 목격하고 이를 영국을 비롯한 서구세계에 알린 프레더릭 매켄지(1869-1931) Frederick A. McKenzie가 큰 활약을 했다. 그는 직접 보고 겪은 사실과 함께 한국에 있던 외국 선교사들의 증언을 토대로 '대한제국의 비극 Tragedy of Korea', '한국의 독립운동 Korea’s Fight for Freedom'과 같은 책을 써서 3·1운동과 같은 한국의 독립 의지를 영국에 알린 인물이다.

 

매켄지의 노력에 힘입어 국회의원인 로버트 뉴맨 바트 경을 의장으로 정치인, 종교인, 군인, 교수 등 62명이 모여 "정의와 자유를 위하여 싸우는 한국을 돕고 지지할 목적으로 한국친우회를 결성한다"고 선포한다. 

 

영국은 물론 유럽에는 처음으로 한국 독립을 지원하는 해외단체가 결성된 것이며 더욱이 영국 사회에서 영향력을 발휘할 수 있는 친한단체의 출현이었다. 1920년 10월 26일의 일이다.
한국친우회는 한국에 대한 일제의 식민지 지배가 비인도적임을 영국 정부에 따져 물었고 일본의 공포정치를 폭로하는 인쇄물들을 다수 만들어 배포하는 등 활동했다.

 

매켄지는 1931년 캐나다에서 사망했으며 2014년 한국의 독립에 기여한 공로로 건국훈장 독립장에 추서됐고 주영국 대한민국대사관에서 그의 손녀 니콜슨 매켄지가 훈장을 전수했다.

 

헤럴드 김종백

 

관련기사 16 17면 : 푸른 눈의 친한親韓 영국인들이 만든 '한국친우회 韓國親友會'를 아시나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818 한인 IT 업체 절도범 제보 바랍니다 hherald 2010.07.17
817 런던 대중교통에 두고 내린 물건이 일 년에 20만 개 hherald 2010.07.17
816 서비톤역 자전거 도난사고 런던에서 두 번째 많아 [263] hherald 2010.07.17
815 아슬아슬 질주하는 미니 오토바이 단속 강화 [131] hherald 2010.07.17
814 술 마시면서 보는 축구가 더 재미있다? hherald 2010.07.17
813 킹스톤 중학교들 ‘아카데미’ 학교로 전환해 명문으로 도약? [31] hherald 2010.07.17
812 BP 주유소 페이스 페인트, 부작용 발생 판매 금지 [224] hherald 2010.07.17
811 한인종합회관 개관, 재영한인들 숙원 이뤘다 [182] file hherald 2010.07.17
810 써리 카운슬, 미성년자에게 담배판매 단속 강화 [3] hherald 2010.07.17
809 한국음식축제, 뉴몰든 축제의 백미가 됐다 [276] hherald 2010.07.17
808 예산 끊어져 선생이 직접 학교 수리하는 서튼의 중학교들 hherald 2010.07.17
807 재영한인총연합회 임시총회 hherald 2010.07.19
806 한국관광공사 런던지사 한국관광 써포터즈 모집 [278] hherald 2010.07.26
805 801번 버스 내년 9월 운행 중단 hherald 2010.08.02
804 영어사전에 단어 못 찾아 홧김에 불 질러 hherald 2010.08.09
803 여행으로 학교 결석하면 부모가 벌금 최고 2,500 파운드 [11] hherald 2010.08.09
802 런던한국학교 채수석 신임이사장 선임 [239] hherald 2010.08.23
801 킹스톤 소방서 "장난전화 좀 하지 마세요" [1] hherald 2010.09.06
800 흉기로 북한동포 집단폭행 타밀인들 6년 6개월 선고 [227] hherald 2010.09.06
799 영 25세 미만 성병감염률 성인보다 20배 높아 hherald 2010.09.13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