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영국 신문에는

 
영국 청년들의 술 소비량이 줄어드는 것으로 나타났다.
University College London(UCL) 대학은 영국의 16세부터 24세 청년들의 2005년과 2015년의 술 마시는 양 비교 조사를 했다.
이번 조사는 2015년에 시작해 약 1만 명의 청년이 설문 조사에 참여했다. 영국 전역 모든 
계층의 청년이 대상자에 포함했고 참가한 이들의 건강 상태도 함께 조사했다.
2005년에도 똑같은 설문 조사를 진행한 바 있는데 이로 인해 10년 사이 술 소비량이 어떻게 바꿨는지 비교해 올해 조사 결과를 발표한 것이다.

우선 2005년 조사에서 평상시 술을 안 마시는 비율이 18%였으나 2015년에는 29%로 증가했다. 술 한 모금도 마시지 않았는 청년은 2005년 9%에서 2015년 17%로 증가했다.
2주일에 한 번씩 술을 마시는 비율은 2005년 35%에서 2015년 50%로 올라갔다.
알코올 권장량보다 더 많이 마신다고 응답한 이는 2005년 43%에서 28%로 줄었다. 폭음하는 청년은 2005년 27%에서 2015년 18%로 줄었다.

따라서 조사 결과 10년 사이 젊은이들의 술 소비량이 많이 줄어들고 아예 술을 마시지 않는 사람이 많아졌고 폭음하는 젊은이가 줄었다는 것을 볼 수 있다.
이 조사 결과는 영국 통계청(Office for National Statistics)에서 발표한 "영국 성인들의 알코올 소비량이 줄었다."는 내용과 비슷하게 나왔다.

영국 북부 지역에 사는 청년과 런던 포함 남부 지역에서 사는 청년의 술 소비량에는 큰 격차가 없었으며 모두 감소했다.

가정 소득 수준과 상관없이 모든 소득층에서 술 소비량이 감소했고 대학을 다니든 직장을 다니든 모두 소비량이 줄었다.
단 정신병을 앓는 청년과 흡연하는 청년들의 술 소비량은 줄지 않았다.

전문가들은 청년의 알코올 소비량이 준 이유는 지난 10년간 젊은이들의 건강에 대한 인식이 바뀌었기 때문이라고 했다. 정부와 여러 단체의 건강한 식습관 홍보가 큰 영향을 줬고 청년들 포함해 모든 나이대의 성인이 몸에 해로운 음식을 피하고 술까지 덜 마시는 추세라고 했다.

NHS는 이 통계를 매우 반기면서도 아직 28%의 청년이 권장된 소비량보다 더 많은 알코올을 마시니 홍보를 계속하고 도움이 필요한 청년들에게는 지원이 마련돼야 한다고 했다.
영국의 현재 알코올 권장량은 남녀 상관없이 일주일에 14유닛 이하로 맥주 6파인트, 와인은 작은 잔으로 10잔 정도다.

헤럴드 김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589 영 NHS 금연키트 무료 배포 [1] hherald 2010.07.15
588 불법 체류자 영국 정부기관에 근무 [6] hherald 2010.07.15
587 새해 첫날 뉴몰든에 미확인 비행 물체 나타나 hherald 2010.07.15
586 빗자루 대신 삽을 든 청소부들 [1] hherald 2010.07.15
585 런던, 2012년 올림픽 전에 비닐 봉지 사라진다? hherald 2010.07.15
584 머튼 카운슬 투팅 타운센터 주차 요금 동결 [174] hherald 2010.07.15
583 영국 퇴역군인 NHS 진료 우선순위 받는다 [1] hherald 2010.07.15
582 비만치료 받으려고 살을 더 찌운다? hherald 2010.07.15
581 자유민주당, EU 출신 의사도 영어시험 필요 [295] hherald 2010.07.15
580 리치몬드 공원 유료주차 반대 시위 벌어져 [6] hherald 2010.07.15
579 런던 젊은이를 위한 신분증명용 National Identity Card 발급 [41] hherald 2010.07.15
578 "머튼버러를 로얄버러로" 가능할까? hherald 2010.07.15
577 이민센터 억류 여성들 폭언, 폭행에 단식 투쟁 hherald 2010.07.16
576 음주 후엔 대중교통을’경찰홍보 hherald 2010.07.16
575 서튼 장애아 학교 경영난으로 7월 폐교 hherald 2010.07.16
574 우스터 파크 역 부근 재개발, 주민 의견 수렴 hherald 2010.07.16
573 킹스톤 카운슬이 킹스톤 카운슬과 재판 hherald 2010.07.17
572 투자된 최신 시설 투팅 도서관 개관 hherald 2010.07.17
571 음주운전 더 강화된다 포도주 한 잔, 맥주 한 파인트 처벌 대상 hherald 2010.07.17
570 예산 축소 킹스톤 카운슬 일자리 200개 없어질듯 hherald 2010.07.17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