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영국 신문에는

우크라이나 러시아 전쟁으로 영국에서 해바라기 기름이 부족해 어려움을 겪고 있다.
시장의 75%를 차지하는 영국에서 식용유를 가장 많이 제조하는 기업 Edible Oils 관계자는 우크라이나와 러시아 전쟁으로 해바라기 기름 유통이 어려워 현재 영국에 몇 주 공급량만 남아있다고 발표했다. 
전 세계 해바라기 기름의 80%가 러시아와 우크라이나에서 생산된다. 그런데 전쟁으로 현재 농사를 지을 수 없어 올해 10월과 11월이 되면 수확물이 거의 없을 것으로 전망한다.
영국에서는 현재 식용유 중 해바라기 기름을 가장 많이 사용한다.
그러나 해바라기 기름 공급량이 줄어 과자, 오븐칩, 시리얼바 등 해바라기 기름을 많이 사용하는 식품회사에서는 제품 조리법을 바꾸고 있는 실정이다.
전문가들은 해바라기 기름 부족이 최소 12개월에서 18개월까지 이어질 것으로 예상한다.
해바라기 기름을 대체 할 수 있는 가장 유사한 식용유는 유채씨유로 알려져 있다. Edible Oils는 유채씨유의 공급량을 몇 배 올리는 중인데 다른 업체들도 유채씨유를 대신 사용하는 쪽으로 제조법을 바꿀 계획이다.
유채씨유는 영국에서도 재배, 생산할 수 있어 다행인데 해바라기 기름 대체 상품으로 수요가 급증해 가격이 크게 오를 것으로 예측된다.
Food Standards Agency는 유채씨유 알레르기는 매우 드물고 알레르기가 있어도 반응이 가벼운 편이지만 그래도 알레르기가 있는 사람은 제품 정보를 주의 깊게 살펴보라고 당부했다.

 

헤럴드 김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627 런던 펍 위치 따라 맥주 가격은 천차만별 hherald 2022.12.12
626 2024년 영국 공항에서 액체류 규정 없앨 예정 hherald 2022.12.05
625 올해 영국 해협으로 넘어온 난민 4만 명 넘어 hherald 2022.11.28
624 기차는 오지 않았다... 운행 취소 많은 회사는? hherald 2022.11.21
623 英 절도 사건, 고작 5.6%만 범인 잡았다 hherald 2022.11.14
622 英 230만 명이 롱 코비드로 시름시름 hherald 2022.10.17
621 "영국, 올겨울 며칠 동안 계획 단전할 수도" hherald 2022.08.15
620 런던 등 영국 8개 지역 가뭄 공식 선포 hherald 2022.08.15
619 영국 집값 올해 7% 상승 예상, 여전히 구매자 많아 hherald 2022.07.25
618 영국 원숭이두창 확진자 대부분 런던에... 예방 접종 시작 hherald 2022.07.25
617 장기 수술 대기 환자, 다른 지역 병원에서 수술받도록 NHS가 지원 hherald 2022.07.18
616 법정 변호사 줄어 재판 길어지자 성범죄 신고 안 할까 우려 hherald 2022.06.20
615 암 검사·치료, 대기 시간 짧아져 코로나 이전 수준으로 회복 hherald 2022.05.24
614 코로나 때문에 여성의학과 대기자 60% 증가 hherald 2022.04.11
613 5월부터 주빌리 라인 Jubilee Line 심야 운행 재개 hherald 2022.04.11
» 전쟁의 불똥? 영국에 해바라기 식용유가 없다 hherald 2022.04.04
611 英 대학 학자금 대출 상환 연봉 £25,000부터 기한 40년으로 연장 hherald 2022.03.28
610 로열 메일 Royal Mail 4월 4일부터 우푯값 인상 hherald 2022.03.21
609 브렉시트 이후 EU 학생 영국 대학 지원 크게 줄어 hherald 2022.03.21
608 英 버려지는 백신 많지 않다 hherald 2022.03.07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