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헤럴드 영국 연재 모음

 

처음으로 집을 산다는 것은 번지점프를 하는 것과 같이 매우 신나지만 걱정되는 일입니다. 오늘은 First time buyer  가  범하는 가장 흔한 실수들을 피하고 귀하의 꿈의 주택을 안전하게 구매하는데 필요한 5가지 간단한 팁에 대해 이야기해 보고자 합니다.

 

1. 우선순의 생각하기
주택을 구매하고자 할때 중요하게 생각해야 하는 세 가지 요인은 ‘가격’,’공간’,’위치’입니다. 이 세가지 요소는, 한가지 요소를 변경하면 다른 요소에 영향을 미치게 되므로, 어느 것이 가장 우선순위에 있어야 하는지 항상 생각해야 합니다. 예를 들어 예산을 늘리면 더 좋은 위치와 넓은 공간의 주택을 찾아 볼 수 있고, 위치계획을  변경하여 예산을 줄이거나 구입할 수 있는 주택의 크기를 늘릴 수도 있습니다.  부동산과 구매하고자 하는 주택의 조건을 논의할 때는 우선순위에 근거한 타협과 유연성이 필요할 것 입니다.

 

2. 지역이해하기
Rightmove/Zoopla 사이트를 통해 현재 및 과거 판매 데이터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또한  시장 동향에 대한 Land Registry monthly report 를 온라인에서 찾아보면 관심있는 지역 시장에 대한 일반적인 아이디어 및 정보를 얻을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개인적으로 검색하는 것은 한계가 있기 마련입니다. 관심이 있는 해당 지역의 부동산은 실제로 시장을 가장 잘 이해하고 예산에 맞는 집을 추천해 줄 수 있는 가장 좋은 조언자일 것입니다. 부동산은 귀하가 관심있어 하는 지역에서  주택들이 실제로 어느 가격에 거래가 이뤄지고 있는지 알고 있기 때문에,  해당 지역의 부동산에서 정보를 얻는 것을 추천드립니다.

 

3. 가능한 많은 발품팔기!
가능한 많은 주택을 보며 시장에 대한 감각을 얻으세요. 평균적으로 구매자들은 4~8개 의 주택을 본다고 합니다. 다른 지역의 다양한 주택들을 보려고 노력하세요. 또한 부동산과 좋은 관계를 유지하세요. 약속을 잘 지키고, 제 시간에 잘 도착하는 등의 에티켓 등은 기본입니다. 또한 전화/이메일 등의 회신을 통해 자세한 피드백을 제공한다면 부동산의 세일즈 팀 직원을 최대한 활용할 수도 있을것입니다.

 

4. Offer 시점을 위한 사전 준비
적절한 Offer 가 이뤄졌을 때, 모든 재정적 요소와 Solicitor 가 준비되어 있어야 합니다. 또한 부동산이 귀하에게 Lease length, 계획되어 있는 주요 공사 등 해당 집 대한 모든 정보를 제공했는지도 확인하세요.

 

5. 최악의 상황도 예상하기
Transactions 은 종종 First buyer 가 예상하는 것보다 더 오래걸리기도 합니다. 또한 거래가 성사되지 않는 경우도 있습니다. 이를 염두에 두면서 프로세스를 진행하세요. 거래 완료까지 예상했던 것 보다 시간이 더 걸릴 수 있다는 것까지 예상하면서 진행한다면,  현재 살고 있는 집의 임대 계약이 너무 일찍 끝나버려서 임시로 지내야 할 곳을 다시 찾아야 하는 불편한 상황들을 예방할 수 있을 것입니다.

 

 

Ian Im  Licensed ARLA Agent (영국 부동산 협회 정회원)

http://blog.naver.com/lettings4u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1929 부동산 칼럼 - 내향적인 당신에게 어울리는 영국 도시는? hherald 2019.02.25
1928 신앙의 기준 hherald 2019.02.25
1927 이민칼럼: 영어연수비자 타비자 전환문제 hherald 2019.02.25
1926 천수보감 - 양생 hherald 2019.02.25
1925 말씀의 향기 목회자칼럼- ‘성령 세례’에 대한 바른 이해 hherald 2019.02.18
1924 부동산 상식- 2019 영국의 주택 임대 분야 가격 동향은? hherald 2019.02.18
1923 이민칼럼- 비자연장 언제부터 가능한가? hherald 2019.02.18
1922 진로코칭 컬럼 “내 꿈을 세상에 그린다 #42 나에게 주어진 첫번째 보물 “재능”2 hherald 2019.02.18
1921 신앙칼럼- 독서삼도 讀書三到 hherald 2019.02.18
1920 천수보감 보따리와 건강 - 우울증 hherald 2019.02.18
1919 헬스벨 - 고개가 안돌아가요 hherald 2019.02.18
1918 진로코칭 컬럼 “내 꿈을 세상에 그린다 #41 나에게 주어진 첫번째 보물 “재능” hherald 2019.02.11
1917 이민칼럼: EEA배우자 이혼, 사망시 비자문제 hherald 2019.02.11
1916 부동산 칼럼 - 주택 판매 전, 내 집의 가치 올리기 hherald 2019.02.11
1915 신앙칼럼 - 사람 차별하지 않는 교회 hherald 2019.02.11
1914 천수보감 보따리와 건강 - 정안침 hherald 2019.02.11
1913 헬스벨 - 뼈가 약해진다…칼슘은 다 어디로 가는가? hherald 2019.02.11
1912 말씀의 향기 목회자칼럼-교회란 무엇인가? 은사주의는 비성경적이다 hherald 2019.02.03
1911 천수보감 보따리와 건강 - 디톡스 (Detox) hherald 2019.02.03
1910 헬스벨- 포화지방, 건강의 적인가, 친구인가 hherald 2019.02.03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