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헤럴드 특종

 


최근 영국 전역 나이트클럽에서 젊은 여성을 주삿바늘로 찌르거나 음료에 약물을 타서 먹이는 범죄가 자주 발생해 충격을 주고 있다.

 

런던, 에딘버러, 노팅햄 등 영국 전역에서 지난 3개월간 나이트클럽, 바 등을 방문한 젊은 여성들이 주삿바늘에 찔리거나 음료를 마신 후에 정신을 잃었다는 스파이킹 Spiking 범죄 신고가 급증했다고 한다.

 

스파이킹 Spiking 범죄는 마시는 음료에 모르게 약물을 타 정신을 잃게 하는 Drink Spiking과 주사바늘로 찔러 약물을 주입하는 Needle Spiking 등이 있는데 전문가들은 성범죄에 악용될 가능성이 있다고 본다. 스파이킹 범죄를 당하면 정신을 잃고 다음 날 아침까지 아무 기억이 없다고 한다.

 

경찰청장협의회 The National Police Chiefs Council는 9월과 10월 관련 범죄가 56건이 접수됐고 198건의 유사 의심 사례가 있었다고 밝혔다. 하지만 이는 일부 경찰서의 데이터만 합한 것으로 영국 전역의 실제 피해자는 훨씬 많을 것으로 예상했다.

 

최근 경찰 보고서에 따르면 '밤에 클럽이나 바에서 시간을 보내고 난 뒤, 몸에서 주삿바늘 자국이 발견되거나 약물을 탄 술을 마신 것 같이 정신을 잃었다'는 사건이 다수 신고됐다. 경찰은 "대다수의 피해자가 젊은 여성이지만 남성 피해자도 여러 명 있다."고 했다. 

 

이 사건과 관련해 지금까지 2명의 용의자가 체포됐다. 서섹스 경찰에 따르면 호브에서 29세 남성, 브라이톤에서 19세 남성이 각각 약물이 든 주사기로 여성을 찔렀거나, 주사기를 소지한 혐의로 11월 초 체포됐다고 밝혔다. 

 

이처럼 젊은 여성을 대상으로 한 스파이킹 범죄가 급증하자 대학가에서는 나이트클럽 등 출입을 보이콧하는 'Girls Night In' 불매운동이 벌어지고 런던 일부 클럽에서는 보안을 강화하고 입구에서 마약, 범죄 도구 등을 검사하는 테스트기를 도입하기도 했다. 

 

경찰청장협의회의 마약 담당 제이슨 하윈 경관은 "나이트클럽 약물 범죄가 급증함에 따라 경찰은 범죄 사례 및 용의자 프로파일을 준비 중이다. 유사한 범죄 피해자나 범죄를 목격한 사람은 경찰에 알려주기를 바란다."고 했다. 

 

한편 영국에서는 지난 8월 한 여성이 클럽에서 낯선 남성이 건넨 술을 마신 뒤 전신 마비 증상을 일으켜 사회 문제로 떠올랐다. 이에 클럽을 강제 수색하자는 청원에 10만 명 넘게 동의하기도 했다.

 

 

헤럴드 김젬마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1010 영국 40세 이상 코로나 부스터샷 예약 가능 hherald 2021.11.22
» 마약 음료, 마약 주사, 젊은 여성 위협하는 영국 클럽 hherald 2021.11.22
1008 "고맙습니다. 존경합니다" file hherald 2021.11.22
1007 코로나로 현금 사용 줄자 ATM도 줄어 hherald 2021.11.15
1006 "유학생 자녀 납치했다. 돈 보내라" 보이스피싱 잇달아 hherald 2021.11.15
1005 축구 졌다고 인종차별 영상, 영국 축구 팬, 징역형 hherald 2021.11.08
1004 영, 하루 300명 이상 우울감 호소하며 병원 응급실 hherald 2021.11.08
1003 영국 중고차 가격 폭등, 최고 57% 올라 hherald 2021.11.08
1002 英 부스터 샷(3차 접종) 않으면 입국 시 격리, 추가 검사? hherald 2021.11.08
1001 "평화∼ 통일!" 제20기 민주평통 영국협의회 출범식 file hherald 2021.10.26
1000 한인촌 킹스톤, 엡솜 지역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급증 hherald 2021.10.26
999 코윈영국지부 여성회 한국문화체험 1일 학교 행사 hherald 2021.10.19
998 영 전문 인력은 부족하고 일자리는 남아돈다 hherald 2021.10.19
997 영 GP 의사 면담 진료 중심으로 서비스 개선한다 hherald 2021.10.19
996 서울부동산 3년 연속 영국협회 금메달 수상 hherald 2021.10.18
995 KEF교육기금, 멘토링과 차세대 네트워킹 행사 개최 hherald 2021.10.18
994 한인여성회 '2021년 한국문화체험 1일 학교' 연다 hherald 2021.10.04
993 한국문화를 축제로 꽃 피운 코리안아트페스티발 hherald 2021.10.04
992 킹스톤 일대 자동차 부품(촉매 변환기) 절도범 기승 hherald 2021.10.04
991 英 대중교통 승객 중 20%만 마스크 쓴다 hherald 2021.10.04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