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헤럴드 특종

영국 정부는 내년 4월부터 슈퍼마켓 등 업소에서 사용하는 플라스틱 봉짓값을 5p에서 10p로 올리고 아무리 작은 업소도 고객에게 공짜로 봉지를 줄 수 없으며 반드시 받도록 한다는 계획이다.
영국 가게에서 플라스틱 봉지를 주면서 돈을 받는 것은 2015년 10월에 시작됐다. 환경 보호를 목적으로 시행됐는데 연간 수십억 개의 사용이 줄어든 효과를 낳았다. 테스코, 아스다 등 영국 대표 슈퍼마켓에서는 플라스틱 봉지 사용률이 95%나 줄었다.
그러나 영국 정부는 플라스틱 사용률을 더욱 줄인다는 목표로 내년 4월부터 요금을 10p로 인상하기로 했다.
또한 지금까지 규모가 작은 가게에서는 플라스틱 봉지를 주면서 돈을 받지 않아도 됐지만 내년 4월부터는 모든 가게에서 반드시 돈을 받아야 한다.
조지 유스티스 환경부 장관은 "플라스틱 봉지가 자연과 동물에 얼마나 해로운지 많이 증명됐고 모두가 알고 있다. 영국은 전 세계적으로 환경 오염에 맞서 싸우는 대표적 국가다. 그동안 플라스틱 봉지에 요금을 매겨 수십억 개의 봉지 사용을 줄였는데 이번에 요금을 올려 더 줄이려 한다."라고 했다.
이 제도가 시행되기 전인 2014년 당시 영국 7개의 대형 슈퍼마켓에서는 연간 2억 개의 플라스틱 봉지를 사용했고 영국 전체에서 일 년에 76억 개, 6만1천 톤의 플라스틱을 쓰고 있었다.
환경보호 단체들은 요금 인상 소식을 환영하며 정부가 더욱 파격적인 제도를 도입해도 된다며 지지했다.
슈퍼마켓 Morrisons는 이미 모든 플라스틱 봉지를 없앨 계획이라고 발표했다. Waitrose도 비슷한 계획을 세우고 있다는 것으로 알려졌다.

 

헤럴드 김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889 영국 코로나 19 자가격리 위반 벌금 최고 1만 파운드 hherald 2020.09.21
888 내년부터 면세 규정 바뀌어, 면세 혜택 줄어 hherald 2020.09.21
887 영국 "rule of six" 어떻게 적용? hherald 2020.09.14
886 영국 왕실 별장, 자동차 극장으로 변신 hherald 2020.09.14
» 내년 4월 플라스틱 봉지 10p로 인상, 공짜 없이 반드시 받아야 hherald 2020.09.14
884 버스전용차선 7 Days 24 Hours 일반 차량 못 간다 hherald 2020.09.14
883 내년 다이애나비 60세 생일, 켄싱턴궁에 새 동상 hherald 2020.09.07
882 주영한국교육원, 한국어 주제 웹 세미나 개최 hherald 2020.09.07
881 뉴몰든 한식잔치 열렸다 '2020 세계 한국음식축제 - 런던' file hherald 2020.09.07
880 KBCE, 영국 한인타운에서 21종 김치 레시피북 발간 hherald 2020.08.24
879 올해 GCSE 성적 역사상 가장 높았다 - 7점(과거 A) 이상 26% hherald 2020.08.24
878 현금인출기에서 돈이 안 나온다? 확인! 재확인! hherald 2020.08.24
877 영국에서 코로나 19 감염률이 가장 높은 12개 지역은? hherald 2020.08.24
876 런던한국학교 2학기 온라인 수업 준비중…. hherald 2020.08.11
875 홈오피스 "인종차별 지적받은 컴퓨터 프로그램 사용 않겠다" hherald 2020.08.11
874 11세~17세 청소년 11월 2일부터 대중교통 요금 내야 한다 hherald 2020.08.11
873 제73회 한국어능력시험(TOPIK) 시행 안내 hherald 2020.07.27
872 인상된 런던 혼잡통행료, 연말 연휴에도 적용된다 hherald 2020.07.27
871 고속도로 공사 구간 제한속도 시속 50마일에서 60마일로 hherald 2020.07.27
870 "BT입니다 인터넷 문제 있죠?" 신종 보이스 피싱 주의 hherald 2020.07.27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