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헤럴드 특종


올해 영국 대학 입학 지원자 수가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특히 코로나 록다운 기간에 지원율이 많이 올라 코로나 상황이 대학 진학률 상승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풀이된다.
영국 대학 진학 시스템 UCAS의 통계를 보면 6월 30일 기준으로 영국 18세 학생들 중 40.5%가 대학 입학 지원을 해 사상 처음으로 40% 이상을 기록했다. 작년 38.9%와 비교해 1.6%나 증가한 것이다.
록다운 기간인 3월 중순부터 6월 말까지 무려 17% 증가해 코로나 상황이 어린 청년들에게 영향을 줬다고 볼 수 있다.
특히 간호학과 지원자 수는 작년과 비교해 15%나 증가했다.  모든 학과 중 가장 높은 지원자 증가율을 기록했다. 
저소득층의 대학 지원도 늘었다. 사상 처음으로 저소득층 학생 지원 비율이 25%를 넘겨 25.4%를 기록했다.
대학 진학을 희망하는 학생이 많아진 것은 희소식이지만 전문가들은 9월에 정식으로 입학하는 학생 수가 여전히 많을지는 의문이라고 했다.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해 대학 생활이 많이 제한될 것으로 보이기 때문이다.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해 13개 곳의 영국 대학이 재정적 어려움을 겪는다는 뉴스가 나오는 등 입학하는 학생 수에 따라 대학의 상황이 크게 달라질 것으로 예상된다.
올해 영국에서 51만4천 명 이상이 대학 입학을 지원했다. 작년에 비해 1.6% 증가했다.
유럽 국가 출신 지원자는 작년보다 2% 감소해 약 4만9천5백 명이지만 유럽이 아닌 국가 출신 지원자는 작년보다 10% 증가해 약 8만9천 명이다.
UCAS의 클레어 마르찬트 회장은 "영국의 모든 대학과 칼리지는 올가을부터 온라인 수업과 소규모 대면 수업, 미팅 등을 조합해 지난해와 동일한 고품격 교육을 올해 신입생들에게 제공하도록 준비하고 있다.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해 대학 생활이 예전과 같을 수는 없겠지만 최대한 비슷하도록 노력 중이다. 더 많은 학생이 대학 교육을 택한 것은 영국의 미래에 밝은 소식이다."라고 했다.


헤럴드 김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882 주영한국교육원, 한국어 주제 웹 세미나 개최 hherald 2020.09.07
881 뉴몰든 한식잔치 열렸다 '2020 세계 한국음식축제 - 런던' file hherald 2020.09.07
880 KBCE, 영국 한인타운에서 21종 김치 레시피북 발간 hherald 2020.08.24
879 올해 GCSE 성적 역사상 가장 높았다 - 7점(과거 A) 이상 26% hherald 2020.08.24
878 현금인출기에서 돈이 안 나온다? 확인! 재확인! hherald 2020.08.24
877 영국에서 코로나 19 감염률이 가장 높은 12개 지역은? hherald 2020.08.24
876 런던한국학교 2학기 온라인 수업 준비중…. hherald 2020.08.11
875 홈오피스 "인종차별 지적받은 컴퓨터 프로그램 사용 않겠다" hherald 2020.08.11
874 11세~17세 청소년 11월 2일부터 대중교통 요금 내야 한다 hherald 2020.08.11
873 제73회 한국어능력시험(TOPIK) 시행 안내 hherald 2020.07.27
872 인상된 런던 혼잡통행료, 연말 연휴에도 적용된다 hherald 2020.07.27
871 고속도로 공사 구간 제한속도 시속 50마일에서 60마일로 hherald 2020.07.27
870 "BT입니다 인터넷 문제 있죠?" 신종 보이스 피싱 주의 hherald 2020.07.27
869 내년부터 영국 여권으로 유럽 여행 시 '여권 기간 확인하세요" hherald 2020.07.13
» 코로나가 대학 지원율 늘려... 간호학과 지원자 15% 증가 hherald 2020.07.13
867 영국 경기 살리려 "레스토랑 외식하면 1인당 10파운드 지원" hherald 2020.07.13
866 박은하 대사, 6.25전쟁 발발 70주년 기념 헌화식 참석 file hherald 2020.06.29
865 '주영한국대사배 한국무예대회' 사상 처음 온라인 대회 hherald 2020.06.29
864 혼잡통행료 인상, 일요일도 적용 - 부족한 예산은 시민에게서? hherald 2020.06.29
863 권보라 구의원 영국 가디언지 인터뷰 file hherald 2020.06.15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