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헤럴드 특종

 

 

GCSE와 A-Level 등에서 시험 규정을 위반해 처벌을 받은 학생과 교직원이 예년보다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영국의 모든 초중고등학교 시험, 자격증 등을 관할하는 정부 기관인 Ofqual가 발표한 내용에 따르면 각종 시험에 관한 부정행위로 처벌을 받은 학생이 25% 증가했고 교직원들이 처벌을 받은 경우가 149%나 많아졌다.

 

2017년 GCSE 시험과 A-Level 시험은 물론 그 전에 과제 제출과정까지 모두 포함해 시험 규정을 위반했다고 판단돼 처벌을 받은 학생은 2천715명으로 2016년 2천180명보다 600명 이상 증가했다.
Ofqua이 밝힌 시험 부정행위는 다양한데 처벌받은 학생들의 대부분이 허용되지 않는 물건을 시험장에 몰래 가져왔거나 사용했기 때문이다. 80%가 핸드폰이었다.
시험 중 다른 학생과 대화하거나 커닝한 경우가 17%였다.

 

학생들이 부정행위를 가장 많이 한 과목은 수학과 컴퓨팅. 두 과목이 전체 부정행위의 33%를 차지했다.
교직원이 처벌을 받은 경우도 895명으로 2016년의 388명보다 크게 증가했으며 주로 교사들이었다. 2013년 교사 처벌은 97명에 불과했다. 적발된 교사 중 31%는 학생 과제물 수행에 지나친 도움을 주거나 시험지 회사가 정한 마감 시간 이후 과제 제출을 허용했고 46%는 시험장에서 학생에게 귓속말로 정답을 알려주거나 힌트를 줘 처벌을 받았다.

 

Ofqual는 학생 처벌 방법으로 대부분 점수를 내렸고 일부는 주의를 주고 490명은 시험을 실격 처리했다.
교사의 경우는 50% 이상이 서면 경고를 받았고 185명에게는 추가 교육명령을 내리고 90명은 시험과 관련된 모든 활동을 정지시켰다.

 

학교 전체가 처벌을 받은 경우도 있었는데 120곳의 학교에서 영어가 제2의 국어인 학생들에게 모국어 수업을 강제로 듣게 하거나 성적이 낮은 학생의 과목을 바꾸는 등 학교 전체 성적을 올리려 불법적인 행위를 한 이유로 처벌을 받았다.

 

Ofqual 단체는 시험 규정을 위반하는 교사와 학생이 있다는 것은 안타까운 일이며 처벌은 당연하다고 했다. 그러나 한 해 GCSE와 A-Level에서 부정행위자는 0.015%로 매우 적다고 설명했다.

 

 

 

헤럴드 김산

GCSE와 A-Level 등에서 시험 규정을 위반해 처벌을 받은 학생과 교직원이 예년보다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영국의 모든 초중고등학교 시험, 자격증 등을 관할하는 정부 기관인 Ofqual가 발표한 내용에 따르면 각종 시험에 관한 부정행위로 처벌을 받은 학생이 25% 증가했고 교직원들이 처벌을 받은 경우가 149%나 많아졌다.
2017년 GCSE 시험과 A-Level 시험은 물론 그 전에 과제 제출과정까지 모두 포함해 시험 규정을 위반했다고 판단돼 처벌을 받은 학생은 2천715명으로 2016년 2천180명보다 600명 이상 증가했다.
Ofqua이 밝힌 시험 부정행위는 다양한데 처벌받은 학생들의 대부분이 허용되지 않는 물건을 시험장에 몰래 가져왔거나 사용했기 때문이다. 80%가 핸드폰이었다.
시험 중 다른 학생과 대화하거나 커닝한 경우가 17%였다.
학생들이 부정행위를 가장 많이 한 과목은 수학과 컴퓨팅. 두 과목이 전체 부정행위의 33%를 차지했다.
교직원이 처벌을 받은 경우도 895명으로 2016년의 388명보다 크게 증가했으며 주로 교사들이었다. 2013년 교사 처벌은 97명에 불과했다. 적발된 교사 중 31%는 학생 과제물 수행에 지나친 도움을 주거나 시험지 회사가 정한 마감 시간 이후 과제 제출을 허용했고 46%는 시험장에서 학생에게 귓속말로 정답을 알려주거나 힌트를 줘 처벌을 받았다.
Ofqual는 학생 처벌 방법으로 대부분 점수를 내렸고 일부는 주의를 주고 490명은 시험을 실격 처리했다.
교사의 경우는 50% 이상이 서면 경고를 받았고 185명에게는 추가 교육명령을 내리고 90명은 시험과 관련된 모든 활동을 정지시켰다.
학교 전체가 처벌을 받은 경우도 있었는데 120곳의 학교에서 영어가 제2의 국어인 학생들에게 모국어 수업을 강제로 듣게 하거나 성적이 낮은 학생의 과목을 바꾸는 등 학교 전체 성적을 올리려 불법적인 행위를 한 이유로 처벌을 받았다.
Ofqual 단체는 시험 규정을 위반하는 교사와 학생이 있다는 것은 안타까운 일이며 처벌은 당연하다고 했다. 그러나 한 해 GCSE와 A-Level에서 부정행위자는 0.015%로 매우 적다고 설명했다.

헤럴드 김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633 정세균 국회의장 재영동포 간담회 newfile hherald 2018.01.22
632 한인 노인정 개관식 "어르신들의 힘으로 만들어냈다" hherald 2018.01.22
631 교육기금이 개인금고? 사무총장 7만 파운드 횡령 file hherald 2018.01.15
630 영국, 어린이 치아 건강 적신호... 단것 먹고 이 뽑는 아이 하루 170명 hherald 2018.01.15
» 시험 규정 위반으로 처벌받은 학생, 교사 증가 hherald 2018.01.08
628 초등학교 성적 순위 발표, 킹스톤 지역 'Malden Parochial' 최상위 hherald 2018.01.08
627 옥타 런던지회 정기총회및 송년회 file hherald 2017.12.18
626 영국 홈오피스, 은행 계좌 조사해 불법 체류자 찾는다 hherald 2017.12.18
625 남북이 하나 된 목소리 - 런던한인합창단의 뉴몰든 아리랑 file hherald 2017.12.11
624 런던의 크리스마스는 빈집털이 기회? 킹스톤 평소보다 35% 증가 hherald 2017.12.11
623 송구영신送舊迎新하세요 file hherald 2017.12.04
622 혹시 내 아이가? 어린이 전염병 '성홍열' 영국에 극성 hherald 2017.12.04
621 영국 해리 왕자, 배우 메건 마크리와 내년 봄 결혼 hherald 2017.11.27
620 드론 함부로 날리면 처벌 강화, 드론 면허시험도 마련 hherald 2017.11.27
619 다음 달부터 운전면허 실기시험 확 바뀐다 hherald 2017.11.20
618 영국 대학 졸업 후 5년 - 어느 대학, 어떤 전공이 가장 수입이 많은가? hherald 2017.11.20
617 김훈규 한국화 작가, 영국 ‘The Chadwell Award 2017’ 수상 file hherald 2017.11.13
616 "빛으로 쓴 역사 - 촛불혁명" 발간 file hherald 2017.11.13
615 영국, 12살 어린이 포함 하루 60명 청소년 자살 상담 hherald 2017.11.13
614 런던 한복판에서 만나는 한국 세계문화유산 file hherald 2017.11.06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