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헤럴드 특종

 

 

몸에 부착해 의사나 간호사 등 의료진에게 폭력을 행사하는 사람을 촬영하는 보디카메라의 시험운영이 성공적이라 평가돼 영국 전역의 병원으로 확대 도입될 예정이라고 <데일리 텔레그라프>가 보도했다.
바디카메라는 노스햄톤 지역의 베리우드 병원에서 지난해 12월부터 올 4월까지 시험 운영됐다. 이 병원 소속 40여 명의 의료진이 보디카메라를 착용했는데 이 기간 의료진에 대한 폭행 사건(violent incident) 등의 발생률이 14% 줄었다. 지난해 같은 기간에 122건의 사건이 발생했으나 보디카메라 시험 운영 중에는 105건만 기록됐다.
의료진 폭행 사건이 14% 줄었다는 것은 매년 NHS 의료진에게 가해지는 폭행 사건이 7만 건 정도라 모든 의료진에게 보디카메라가 지급될 시 영국 전역으로 보면 이런 불상사를 약 1만 건이나 줄일 수 있다는 것이다.

 

바디카메라를 부착하고 근무하면서 이 효과를 체험한 의료진들은 카메라가 폭력적인 행동의 엄청난 변화(massive difference)를 불러 왔다고 설명했다. 병원에서 난폭한 행동을 하거나 의료진에게 폭행을 가하는 사람에게 "당신의 폭력적인 행동이 이 카메라에 모두 기록된다"고 알렸을 때 폭행을 멈추었고 난폭한 행위나 폭언도 현저히 줄었다는 것이다.

 

의료진들은 보디카메라를 근무시간 내내 착용했지만, 촬영은 위험한 상황이라고 판단될 때만 사용했다.
이렇게 촬영된 영상은 평균 31일 동안 보관됐으며 문제가 있다고 판단된 영상은 경우에 따라 더 오래 기록으로 남아 있기도 했다.

 

베리우드 병원장 알렉스 오닐커 박사는 "보디카메라 시험 운영이 매우 성공적이었다. 카메라를 착용하고 있다고 해서 의료서비스를 제공하는데 아무런 불편을 주지 않아 전국적으로 확대 시행하는 데 문제가 없을 것으로 보인다."며 "종합병원은 물론 GP 병원과 환자 접촉이 잦은 출장 간호사(District Nurse)에게도 지급할 필요가 있다."고 했다. 또한 그는 "물론 보디카메라를 사용하고 싶어 하는 의료진은 누구도 없다. 그러나 보디카메라는 환자를 범죄자 취급하는 것이 아니라 모두의 안전을 위한 것이다."라고 설명했다.
보디카메라 사용에 대한 반대 의견도 있다. 

 

사생활보호단체 Big Brother Watch의 다니엘 네스빗 대표는 "보디카메라의 사용이 환자들에게는 매우 불편할 수도 있다."며 "자신의 질병과 치료 방법이 녹화되는 것을 원하지 않는 환자에게 카메라라는 기기는 매우 치욕스러울 수 있다".고 했다. 또한 그는 "그 누구도 자기가 일하는 곳에서 폭력적인 상황에 처해지는 사태가 없어야 한다. 하지만 보디카메라가 최선의 선택이 아니라는 것이 증명되면 이를 당장 폐지하고 다른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라고 했다. 

 

헤럴드 김젬마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574 공공기관에 있는 심장박동기, 고장 난 것 많아 hherald 2017.05.22
573 평통영국협의회 '탈북민과 함께' 행보 이어가 hherald 2017.05.22
» 병원 의료진 보디카메라 부착, 병원 내 폭력 행위 모두 촬영돼 hherald 2017.05.15
571 비만 인구 증가로 비만 환자 증가 - 응급 차량도 특수화 hherald 2017.05.15
570 빨간 런던 버스가 다양한 색으로 바뀌어 hherald 2017.05.08
569 북한 장애 청소년 예술공연단, 영국에서 두 번째 만난다 file hherald 2017.05.08
568 유미회관이 마련한 경로잔치 file hherald 2017.05.01
567 영국 부모도 초등학생 자녀 '생파' 부담...7살 생일에는 188파운드 hherald 2017.05.01
566 노후차량, 디젤차, 트럭, 밴...런던 통행료 폭탄 맞는다? hherald 2017.04.24
565 대통령 선거 닻이 올랐다, 25-30일 재외국민 투표 hherald 2017.04.24
564 민주평통, 올해도 '통일 골든벨'을 울린다 file hherald 2017.04.10
563 문 닫는 GP 늘고, GP 의사 되기 싫고...'GP 대란 大亂' hherald 2017.04.10
562 세월호 추모 3주기 행사 공지 hherald 2017.04.03
561 최저 임금 올랐다고? 물가, 세금은 더 뛰었다 hherald 2017.04.03
560 에버딘에서 열린 한국전 참전용사 위문행사 file hherald 2017.03.27
559 새 동전은 나왔는데 기계가 인식 못 해 못 쓰는 곳 많아 hherald 2017.03.27
558 대한항공 런던 사무실 이전 hherald 2017.03.20
557 버스래인 bus lane 카메라는 카운슬의 현금창고, 킹스톤도? hherald 2017.03.20
556 주영대사관 "영국계 회사 투자사기 의심" 관련 공지 hherald 2017.03.13
555 영국 한인 '아가페 합창단' 탄생 hherald 2017.03.13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