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헤럴드 특종

 

 

GCSE와 A-Level 등에서 시험 규정을 위반해 처벌을 받은 학생과 교직원이 예년보다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영국의 모든 초중고등학교 시험, 자격증 등을 관할하는 정부 기관인 Ofqual가 발표한 내용에 따르면 각종 시험에 관한 부정행위로 처벌을 받은 학생이 25% 증가했고 교직원들이 처벌을 받은 경우가 149%나 많아졌다.

 

2017년 GCSE 시험과 A-Level 시험은 물론 그 전에 과제 제출과정까지 모두 포함해 시험 규정을 위반했다고 판단돼 처벌을 받은 학생은 2천715명으로 2016년 2천180명보다 600명 이상 증가했다.
Ofqua이 밝힌 시험 부정행위는 다양한데 처벌받은 학생들의 대부분이 허용되지 않는 물건을 시험장에 몰래 가져왔거나 사용했기 때문이다. 80%가 핸드폰이었다.
시험 중 다른 학생과 대화하거나 커닝한 경우가 17%였다.

 

학생들이 부정행위를 가장 많이 한 과목은 수학과 컴퓨팅. 두 과목이 전체 부정행위의 33%를 차지했다.
교직원이 처벌을 받은 경우도 895명으로 2016년의 388명보다 크게 증가했으며 주로 교사들이었다. 2013년 교사 처벌은 97명에 불과했다. 적발된 교사 중 31%는 학생 과제물 수행에 지나친 도움을 주거나 시험지 회사가 정한 마감 시간 이후 과제 제출을 허용했고 46%는 시험장에서 학생에게 귓속말로 정답을 알려주거나 힌트를 줘 처벌을 받았다.

 

Ofqual는 학생 처벌 방법으로 대부분 점수를 내렸고 일부는 주의를 주고 490명은 시험을 실격 처리했다.
교사의 경우는 50% 이상이 서면 경고를 받았고 185명에게는 추가 교육명령을 내리고 90명은 시험과 관련된 모든 활동을 정지시켰다.

 

학교 전체가 처벌을 받은 경우도 있었는데 120곳의 학교에서 영어가 제2의 국어인 학생들에게 모국어 수업을 강제로 듣게 하거나 성적이 낮은 학생의 과목을 바꾸는 등 학교 전체 성적을 올리려 불법적인 행위를 한 이유로 처벌을 받았다.

 

Ofqual 단체는 시험 규정을 위반하는 교사와 학생이 있다는 것은 안타까운 일이며 처벌은 당연하다고 했다. 그러나 한 해 GCSE와 A-Level에서 부정행위자는 0.015%로 매우 적다고 설명했다.

 

 

 

헤럴드 김산

GCSE와 A-Level 등에서 시험 규정을 위반해 처벌을 받은 학생과 교직원이 예년보다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영국의 모든 초중고등학교 시험, 자격증 등을 관할하는 정부 기관인 Ofqual가 발표한 내용에 따르면 각종 시험에 관한 부정행위로 처벌을 받은 학생이 25% 증가했고 교직원들이 처벌을 받은 경우가 149%나 많아졌다.
2017년 GCSE 시험과 A-Level 시험은 물론 그 전에 과제 제출과정까지 모두 포함해 시험 규정을 위반했다고 판단돼 처벌을 받은 학생은 2천715명으로 2016년 2천180명보다 600명 이상 증가했다.
Ofqua이 밝힌 시험 부정행위는 다양한데 처벌받은 학생들의 대부분이 허용되지 않는 물건을 시험장에 몰래 가져왔거나 사용했기 때문이다. 80%가 핸드폰이었다.
시험 중 다른 학생과 대화하거나 커닝한 경우가 17%였다.
학생들이 부정행위를 가장 많이 한 과목은 수학과 컴퓨팅. 두 과목이 전체 부정행위의 33%를 차지했다.
교직원이 처벌을 받은 경우도 895명으로 2016년의 388명보다 크게 증가했으며 주로 교사들이었다. 2013년 교사 처벌은 97명에 불과했다. 적발된 교사 중 31%는 학생 과제물 수행에 지나친 도움을 주거나 시험지 회사가 정한 마감 시간 이후 과제 제출을 허용했고 46%는 시험장에서 학생에게 귓속말로 정답을 알려주거나 힌트를 줘 처벌을 받았다.
Ofqual는 학생 처벌 방법으로 대부분 점수를 내렸고 일부는 주의를 주고 490명은 시험을 실격 처리했다.
교사의 경우는 50% 이상이 서면 경고를 받았고 185명에게는 추가 교육명령을 내리고 90명은 시험과 관련된 모든 활동을 정지시켰다.
학교 전체가 처벌을 받은 경우도 있었는데 120곳의 학교에서 영어가 제2의 국어인 학생들에게 모국어 수업을 강제로 듣게 하거나 성적이 낮은 학생의 과목을 바꾸는 등 학교 전체 성적을 올리려 불법적인 행위를 한 이유로 처벌을 받았다.
Ofqual 단체는 시험 규정을 위반하는 교사와 학생이 있다는 것은 안타까운 일이며 처벌은 당연하다고 했다. 그러나 한 해 GCSE와 A-Level에서 부정행위자는 0.015%로 매우 적다고 설명했다.

헤럴드 김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718 6개월 비자로 재입국 거부 사례 늘어 [170] hherald 2011.11.21
717 타밀 청년들 악행에 경찰, 카운슬 강력 대처키로 [3] hherald 2011.11.28
716 <긴급>영국 공공부문 파업 출입국 관련 안내 hherald 2011.11.28
715 영국의 K-pop 팬, 세계 젊은이들이 한인타운에 모였다 [189] hherald 2011.12.05
714 재영 한인 예술인협회 전시회 [14] file hherald 2011.12.05
713 런던올림픽 기간 킹스톤 도로 3일간 차량 전면 통제 [18] hherald 2011.12.12
712 담배 반입 관련 주영대사관 공지사항 [249] hherald 2011.12.12
711 연말연시 음주운전 단속 강화된다 hherald 2011.12.19
710 北 김정일 사망 hherald 2011.12.19
709 킹스톤, 미납된 카운슬 택스 500만 파운드 "반드시 받아낸다" [230] hherald 2012.01.09
708 2012년 킹스톤 자원 경찰 생도(후보생) 모집 hherald 2012.01.09
707 한국식당을 K-pop 문화 전파의 선봉장으로 [206] hherald 2012.01.16
706 필요 없는 자전거 기증하세요! [2] hherald 2012.01.16
705 티핀 걸스 스쿨, 학생 수 늘어나도 지역학생 우선권 없다 [236] hherald 2012.01.23
704 킹스톤 지역 성폭행 범죄 지난해 사상 최고 [4] hherald 2012.02.06
703 킹스톤 카운슬 택스, 올해 인상 없이 내년에 대폭 인상? [193] hherald 2012.02.06
702 재외선거 등록 마감, 영국 예상유권자 3.55%인 1,222명에 그쳐 [5] hherald 2012.02.13
701 런던한국학교(교장 김현옥)는 2월 11일 초등 27회, 중등 22회 졸업식 [221] file hherald 2012.02.13
700 영국, 비영어권 출신 학생이 영어권 출신보다 성적 높아 hherald 2012.02.20
699 대중교통 무임승차 벌금 60% 증가 대중교통 무임승차 벌금 60% 증가 [345] hherald 2012.02.20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