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헤럴드 특종

 p1.jpg

 

노병이 된 참전용사들 모두 일어서서 기도했다.

 

"We remember our comrades who rave their lives in the defence of freedom during Korean war." "Not one of them is forgotten before God"
"우리는 한국전쟁에서 자유를 지키기 위해 목숨을 바친 우리의 동지들을 기억합니다." "어느 누구도 하느님 앞에서는 잊혀지지 않았습니다."

 

한국전 참전용사 감사의 날 Korean War Veterans Appreciation Day 행사가 6월 29일 레딩대학 학생회관에서 열렸다.

 

참전용사와 가족들, 재향군인회원들을 비롯한 한인들, 국방무관과 영사를 비롯한 한국 대사관 관계자, 레딩교회와 레딩한인회원들, 레딩, 옥스퍼드 대학 한인학생회원과 자원봉사자 등 약 200여명이 모여 6.25전쟁 당시 두 번째로 많은 인원을 파병한 영국 참전용사들을 위로하고 감사를 표했으며 희생된 참전용사를 애도했다.

 

 

p4.jpg

 

 

이 행사는 지난해 킹스톤 시와 레딩 시에서 별도로 열렸던 감사의 날 행사를 올해 재향군인회와 레딩한인회가 합동으로 마련한 것이다. 

행사를 마련한 측에서는 주영한국대사관, 재향군인회 영국지부, 레딩한인회, 옥스퍼드/레딩교회, 레딩한글학교 공동 주최로 열렸다고 설명했다.

조신구 레딩한인회장의 환영사에 이어 김지훈 국방무관, 로이 페인터 참전용사 대표, 장희관 재향군인 영국지부장이 축사를 했다. 

특히 올해는 한국전 참전용사의 손자 손녀인 영국, 한국 청소년과 어린이가 감회를 발표하고 희생에 감사하는 무대를 마련해  참가자들의 큰 박수를 받았다

 

 

p5.jpg

 

또한 올해 참전용사들과 한인들 만남의 날에는 특별한 행사가 하나 더 있었다. 얼마 전 세상을 떠난 고故 김북경 목사를 기려 미망인 Cynthia Kim 씨에게 특별히 화환을 증정했다. 김북경 목사는 참전용사들과 한인 목사들의 채플린 결성을 주도해 영국 전역 각 도시에서 사역하고 있는 한인 목사들이 참전용사들의 요청이 있으면 아플 때 방문해 기도해주고 장례식에서 예배도 집전해주는 등 참전용사들의 마지막 여정을 편안히 지켜주는 역할을 선임했다. 

 

기념예배에 이어 영국국가와 애국가를 제창하고 단체 사진 촬영 순서로 진행됐다.

다양한 한식이 마련된 점심 뷔페를 즐기며 참전용사와 가족들은 연신 '맛있다' '훌륭하다'고 했다. 

식사 후 마련된 위로 공연에서는 레딩 한글학교 어린이들의 '우리의 소원은 통일' 합창, 바이올린, 피아노 연주가 이어졌다.

 

한국전 참전용사 감사의 날 행사는 내년에 런던에서 6월 25일을 전후해서 열린다고 공지했으며 건강하게 다시 만날 것을 약속하며 석별의 아쉬움을 나눴다.


헤럴드 이지영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740 박은하 대사, 청년들 선정 글로벌 영웅에 올라 file hherald 2019.03.04
739 영국 NHS 병원 응급실 대기시간 더 길어졌다 hherald 2019.02.25
738 "수도, 전기 점검 왔어요" 검침원 사칭 절도범 기승 hherald 2019.02.25
737 97% 카운슬 "내년 카운슬택스 올리겠다" hherald 2019.02.18
736 국제암환우복지선교회, 영국 동포 위한 한국 의료 알선서비스 첫선 hherald 2019.02.18
735 영국 대중버스 이용률 1년 사이 1.9% 감소 hherald 2019.02.11
734 김치로 소개하는 우리 문화, 김장 프로젝트 출범 file hherald 2019.02.11
733 현금이 빠져나갔다, 자녀를 납치했다... 보이스피싱 조심 또 조심 hherald 2019.02.11
732 4월부터 런던 기차역 화장실 인심 좋아져 hherald 2019.02.03
731 뉴몰든 자동차털이 기승, '설마 내 차가?'하면 당한다 hherald 2019.02.03
730 김장, 뉴몰든에서 韓.英을 잇는 문화가 된다 hherald 2019.01.28
729 토트넘 코트 로드, 3월부터 '차 없는 거리'... 버스만 통행 가능 file hherald 2019.01.28
728 신년 특집 대담 Sian Bates 킹스톤 병원장- "환자를 최우선하는 열정적인 직원들이 킹스톤 병원의 재산이며 자랑입니다" file hherald 2019.01.21
727 런던에서 범죄가 가장 많이 발생하는 지하철역은? hherald 2019.01.21
726 제34대 재영한인회 집행부 출범식 file hherald 2019.01.14
725 내 차의 MOT 기한? 확인하고 피해 예방하세요 hherald 2019.01.14
724 장애인 연주단 '맑은소리하모니카' 킹스톤에 온다 file hherald 2019.01.07
723 소송 11년, 분규 8년을 넘어... 한인회, 새 출범의 닻을 올렸다 file hherald 2019.01.07
722 차용 사기, 환전 사기 많다... 주의 또 주의! hherald 2018.12.17
721 런던 살인사건 10년 만에 최고치 기록, 60%가 칼에 희생돼 hherald 2018.12.17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