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헤럴드 특종

6월 21일 봉쇄 전면 해제를 계획하고 있는 영국 정부는 인도발 변이 바이러스의 강한 전염성 때문에 이 계획이 연기될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다.
행콕 보건부 장관은 6일 언론 인터뷰에서 "아직 계획에 변화가 없지만, 봉쇄 해제가 미뤄질 수 있다"고 했다. 그는 공공장소 마스크 착용, 재택근무 권고, 사회적 거리두기 등 조치가 계속 연장될 수 있다고도 했다.
델타 변이로 불리는 인도발 변이 바이러스가 알파 변이(영국발 변이 바이러스)보다 전염률이 40%나 더 높아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최근 급격히 많아진 것이 봉쇄 전면 해제 계획에 차질을 가져왔다. 
영국의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1천 명대까지 내려갔다가 6천 명대까지 다시 상승했다. 
봉쇄가 해제되면 결혼식 하객이나 장례식 조문객 수 제한이 없고 클럽이나 공연장도 모두 개장하게 되는데 이럴 경우 확진자가 급격히 많아질 우려가 있어 해제 연기를 고려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코로나19로 입원한 환자 대부분이 백신을 접종하지 않은 사람이어서 백신을 두 차례 완전히 접종하면 변이 바이러스에도 문제가 없는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
의학자 등 관련 전문가들은 봉쇄 해제를 2주 연기해 7월 5일 시행하는 것을 계속 제안했다. 영국 정부는 봉쇄 해제 연기 여부를 6월 14일 발표할 계획이다.
한편 영국 정부는 각국의 코로나19 위험을 평가해 적색, 황색, 녹색 국가로 분류하는 데 지난 3일 이를 재조정하면서 최근 확진자가 급증한 포르투갈을 기존 녹색에서 황색 국가로 8일부터 변경했다. 황색 국가에서 입국할 경우에는 10일간 자가격리를 해야 한다. 따라서 포르투갈 여행객이 조기 귀국하고 포르투갈 여행 예약을 취소하고 있다.

 

헤럴드 이지영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963 내년부터 런던 지하철 휴대폰 통화, 인터넷 가능 hherald 2021.07.19
962 우리 문화 알림이 지킴이, 한국문화예술원 문 열었다 file hherald 2021.07.19
961 훌리건의 부활? 영국, 축구도 지고 매너도 졌다 hherald 2021.07.12
960 백신 접종자 코로나 양성자 접촉해도 격리 안 해 hherald 2021.07.12
959 바둑 . 장기 클럽 노인회관에 개설 file hherald 2021.07.12
958 영국 19일 거리두기, 마스크에서 해방될듯 hherald 2021.07.05
957 무조건 결석? 학교 코로나 대처 방침 수정 hherald 2021.07.05
956 영, 9월부터 코로나 부스터 샷(3차 접종) 계획 hherald 2021.07.05
955 런던한국학교 졸업식 file hherald 2021.06.28
954 백신 접종한 영국 입국자 격리 면제 검토, 7월 시행 예상 hherald 2021.06.28
953 주영국 신임 대사 김건 외교부 차관보 file hherald 2021.06.28
952 노인회관 새집으로 이사했어요 file hherald 2021.06.28
951 코로나로 막힌 하늘길, 공항 이용객 75% 줄어 hherald 2021.06.21
950 영국 성인 70% 백신 접종하면 봉쇄 조처 해제 hherald 2021.06.21
949 격리면제서 문의 폭주, 당장 발급 어려워... 항공권 있어야 신청 가능 hherald 2021.06.21
948 '영국 한인사'를 곧 발간합니다 file hherald 2021.06.14
947 영 봉쇄해제 '자유의 날' 4주 연기 hherald 2021.06.14
946 7월부터 해외 백신 접종 완료자, 한국 입국 시 격리면제 hherald 2021.06.14
945 '영국 한인사'를 곧 발간합니다 게재를 원하시는 개인이나 단체는 연락 바랍니다 hherald 2021.06.08
944 영 '전자 여행허가증' 제도 도입 계획 발표 hherald 2021.06.07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