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헤럴드 특종

런던 도심 혼잡통행료 부과 지역 congestion charge zone의 제한속도가 3월 2일부터 20마일 mph로 변경됐다. 지금까지 런던 시내 중심가 도로는 대부분 제한속도가 30마일이었다.
3월 2일 자정부터 도입된 이 제도는 런던시, 런던경찰청, 런던교통국 (Transport for London)이 함께 시행하는 Vision Zero policy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교통사고로 인한 사망자를 줄이려 기획된 것이다.
런던시는 올해 봄에 congestion charge zone의 제한을 30mph에서 20mph으로 줄일 계획을 발표한 바 있다. 하지만 사디크 칸 런던시장이 지난달 28일 이 프로젝트가 앞당겨졌다고 발표하며 2일 전격 시행됐다.
런던시는 속도 카메라를 정비하고 경찰을 투입해 단속에 나선다. 제한속도 위반 시 최소 100파운드 벌금과 벌점 3점을 받게 된다.
칸 시장은 "교통사고를 줄이는 것이 이 제도의 목적이다. 이를 통해 더 많은 사람이 차량 운전을 줄이고 걷거나 자전거 타기를 바란다."고 했다.

20마일이 적용되는 도로들 = Albert Embankment, Lambeth Palace Road, Lambeth Bridge, Millbank, Victoria Embankment, Upper Thames Street, Lower Thames Street, Byward Street, Tower Hill, Borough High Street, Great Dover Street, Blackfriars Road, Druid Street 일부, Crucifix Lane, Bermondsey Street 일부, Tooley Street 일부, Duke Street Hill, Queen Elizabeth Street 일부

 

헤럴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970 영국 16세, 17세 청소년도 코로나 백신 계획 hherald 2021.08.09
969 피곤하고 쑤신다...병이 나아도 아픈 '만성 코로나' hherald 2021.08.09
968 재영동포사회의 '교양 힐링' - 코윈UK '한여름 인문학 콘서트' file hherald 2021.08.02
967 "축하합니다" 권오덕 신임 노인회장 file hherald 2021.08.02
966 英 한 해 500만 건 이상 택배가 사라진다 hherald 2021.08.02
965 A3 오픈 테니스대회, 스포츠 문화 축제가 됐다 file hherald 2021.07.19
964 영국은 전면 해제, 정부 내각은 확진자로 전면 봉쇄 hherald 2021.07.19
963 내년부터 런던 지하철 휴대폰 통화, 인터넷 가능 hherald 2021.07.19
962 우리 문화 알림이 지킴이, 한국문화예술원 문 열었다 file hherald 2021.07.19
961 훌리건의 부활? 영국, 축구도 지고 매너도 졌다 hherald 2021.07.12
960 백신 접종자 코로나 양성자 접촉해도 격리 안 해 hherald 2021.07.12
959 바둑 . 장기 클럽 노인회관에 개설 file hherald 2021.07.12
958 영국 19일 거리두기, 마스크에서 해방될듯 hherald 2021.07.05
957 무조건 결석? 학교 코로나 대처 방침 수정 hherald 2021.07.05
956 영, 9월부터 코로나 부스터 샷(3차 접종) 계획 hherald 2021.07.05
955 런던한국학교 졸업식 file hherald 2021.06.28
954 백신 접종한 영국 입국자 격리 면제 검토, 7월 시행 예상 hherald 2021.06.28
953 주영국 신임 대사 김건 외교부 차관보 file hherald 2021.06.28
952 노인회관 새집으로 이사했어요 file hherald 2021.06.28
951 코로나로 막힌 하늘길, 공항 이용객 75% 줄어 hherald 2021.06.21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