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헤럴드 특종

라이터 두 개 200파운드, 후드티 한 개 1,000파운드? 

명품 브랜드가 아니다. 레스터스퀘어의 기념품 가게에서 싼 물건을 사고 카드 결제한 뒤 청구된 금액이다. 2.99파운드가 200파운드로, 5파운드가 1,000파운드로 사기 결제된 것이다.

 

주영 한국대사관은 최근 런던의 기념품 가게에서 한국인을 대상으로 한 카드 결제 사기가 잇따르자 관광객과 교민을 대상으로 주의를 당부하고 이런 피해 사례 신고 접수를 받는다고 밝혔다.

 

대사관에 따르면 레스터스퀘어에 있는 Glorious London Gift & Souvenir 가게에서 한국인 관광객이 라이터 두 개를 2.99파운드에 사고 카드 결제했는데 200파운드의 대금이 청구됐다고 한다. 또한 역시 레스터스퀘어에 있는 Gift and Accessories Ltd 가게에서 후드티를 5파운드에 구입한 한국인 관광객에겐 대금이 1000파운드 청구됐다.

 

대사관은 피해 사례를 모아 경찰 및 관련 기관에 사기 피해 사건 증빙자료로 활용한다는 계획이다. 아울러 피해자의 인적 사항 등의 개인정보는 법령에 따라 보호된다고 설명했다. 대사관은 "자문 변호사를 활용해 법률 자문을 받는 등 사건 해결을 위해 적극적으로 조력할 예정"이라고 했다.

 

사기 결제사건이 발생한 두 곳의 기념품점은 모두 레스터스퀘어 인근에 있는 대형 가게로, 평소 한국인을 비롯한 외국 관광객들이 많이 찾는 곳이다.

 

대사관은 카드 결제 피해를 봤을 경우 즉시 현지 경찰에 신고하고, 카드회사에 연락해 피해 사실을 알리고 결제 취소 등의 조치를 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헤럴드 이지영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866 박은하 대사, 6.25전쟁 발발 70주년 기념 헌화식 참석 file hherald 2020.06.29
865 '주영한국대사배 한국무예대회' 사상 처음 온라인 대회 hherald 2020.06.29
864 혼잡통행료 인상, 일요일도 적용 - 부족한 예산은 시민에게서? hherald 2020.06.29
863 권보라 구의원 영국 가디언지 인터뷰 file hherald 2020.06.15
862 우버 운전자, 승객 모두 마스크 착용 의무화 hherald 2020.06.15
861 저소득층 지역 거주민 코로나 19 사망률 2배 이상 높아 hherald 2020.06.15
860 한인들의 '정성'을 전달했습니다 hherald 2020.06.15
859 보리스 존슨 정부, 코로나 대응 실패 책임 벗기 힘들어 hherald 2020.06.15
858 한국-영국 하늘길 막혔다 hherald 2020.04.06
857 4월부터 최저임금 인상... 25세 이상 시간당 £8.72 hherald 2020.04.06
856 영국 정부 코로나19 지원책 발표 - 내가 받을 수 있는 혜택은? hherald 2020.03.23
855 영국 2035년부터 디젤, 페트롤 신차 판매 금지 hherald 2020.03.16
854 평통 영국협의회 대구시에 성금 전달 hherald 2020.03.16
853 영 코로나19 대응 70세 이상 4개월 자가격리 계획 hherald 2020.03.16
852 뉴몰든 테스코의 텅 빈 진열대 hherald 2020.03.09
851 영국축구협회 11세 이하 어린이 축구 연습 때 헤딩 금지 hherald 2020.03.09
850 박은하 대사 "한국, 투명하고 신속하게 코로나19 대응" hherald 2020.03.09
849 마스크 판매, 환자 리스트... 코로나 사칭 사이버 범죄 기승 hherald 2020.03.09
848 런던 혼잡통행료 지역 제한속도 20마일로 감속 hherald 2020.03.02
847 South Western Railway 3월 두 차례 파업 예정 hherald 2020.03.02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