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헤럴드 특종

 

치매 문제 해결을 위한 가장 효과적인 정책을 펴고 있다고 평가받는 영국 NHS는 앞으로 40세 이상 성인을 대상으로 한 NHS 건강검진(NHS Health Check) 항목에 치매 검사를 포함할 계획이라고 발표했다.

잉글랜드 공중 보건 협회(Public Health England : PHE)는 치매 관련 자선단체인  Alzheimer's Research UK, Alzheimer's Society 등과 함께 치매 사전 검사의 효과를 실험해 NHS 건강검진에 치매 검사를 포함하자고 요청해왔다. PHE는 생활 습관을 바꾸면 치매 환자 3명 중 1명은 예방할 수 있다고 한다.

현재 NHS 건강검진은 영국인의 사망 요인 1위인 심장 질환 진단에 집중되어 있는데 PHE는 '심장만큼 뇌가 중요하다'며 치매 검진이 필수라고 주장했다. 던칸 셀비 PHE 회장은 "이 검사는 사람을 살리고 수명을 연장할 수 있다. 조기 진단과 예방만큼 건강에 좋은 게 없다."라고 했다.

NHS 건강검진은 40세-74세 사이 연령대는 5년에 한 번 무료로 검사를 받을 수 있다. 이때 치매 검사를 하면 조기 발견, 발병률을 낮출 수 있다는 것이다. 또한 집안에 치매 내력이 있는 경우 치매 발병률을 낮추고 병의 진행을 느리게 하는 방법 등 처방과 정보를 체계적으로 제공한다.

이에 따라 정부는 영국 전역의 모든 GP에 치매 검사를 할 수 있는 설비를 1년 내로 갖출 것을 요구했다. 

NHS 건강검진은 키, 몸무게, 혈압, 혈중 콜레스테롤 수치, 체질량 지수(비만지수) 검사 등을 통해 심장병, 당뇨, 폐 질환, 뇌졸중 등을 예방하거나 조기 진단한다. 등록된 GP나 약국에서 신청해 검사를 받을 수 있다. 대부분 20-30분 정도면 검사가 끝나는 간단한 검진이다. 

그런데 지난 5년간 NHS 건강검진을 받으라고 통보한 수의 절반만이 검진을 받는 등 많은 이가 건강 검진을 안 받거나 모르고 지나친다. 

인구 고령화로 인한 치매 인구 증가는 가족과 사회를 위협하는 위험요소다. 

국제알츠하이머협회(ADI)의 보고에 따르면 전 세계 치매 인구가 2015년 4천680만 명, 2030년 7천470 만명, 2050년 1억 3천150만 명으로 35년간 약 3배 이상 급증할 것이라 내다봤다. 

전문가들은 몸과 마음을 건강하게 하고 남과 교류하는 사회생활을 하며 금연이 치매예방에 가장 좋다고 한다.

헤럴드 김젬마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728 신년 특집 대담 Sian Bates 킹스톤 병원장- "환자를 최우선하는 열정적인 직원들이 킹스톤 병원의 재산이며 자랑입니다" file hherald 2019.01.21
727 런던에서 범죄가 가장 많이 발생하는 지하철역은? hherald 2019.01.21
726 제34대 재영한인회 집행부 출범식 file hherald 2019.01.14
725 내 차의 MOT 기한? 확인하고 피해 예방하세요 hherald 2019.01.14
724 장애인 연주단 '맑은소리하모니카' 킹스톤에 온다 file hherald 2019.01.07
723 소송 11년, 분규 8년을 넘어... 한인회, 새 출범의 닻을 올렸다 file hherald 2019.01.07
722 차용 사기, 환전 사기 많다... 주의 또 주의! hherald 2018.12.17
721 런던 살인사건 10년 만에 최고치 기록, 60%가 칼에 희생돼 hherald 2018.12.17
720 한국인 내년 여름부터 영국 입국 편해져 hherald 2018.12.10
719 불법체류자 조사 안 해, 걱정 말고 범죄 신고하세요 hherald 2018.12.10
718 특별기고 "누구를 위한 재영한인회인가?" file hherald 2018.12.10
717 '최악의 선례'를 남긴 한인회장 선거 연기, 올해 내로 치른다 file hherald 2018.12.03
716 재외동포 안전간담회 개최 안내 hherald 2018.12.03
715 런던 대중교통에 '정크푸드' 광고 사라진다 hherald 2018.11.26
714 영국 17세~19세 여자아이 21% 자해나 자살 시도 경험 hherald 2018.11.26
713 실종 한인 유학생 사망한 채 발견 hherald 2018.11.19
712 영국 의사, 간호사가 없다...2년 뒤에는 25만 명 부족 전망 hherald 2018.11.19
711 런던 노숙자 3천 명 넘어 역대 최고, 1월이 가장 위험한 달 hherald 2018.11.12
710 런던 루이샴에서 21세 한인 여학생 실종 file hherald 2018.11.12
709 故 김용훈 씨의 뜻이 킹스톤 병원에 전달 file hherald 2018.11.05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