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헤럴드 특종

지난 3월 28일 영국은 12각형 모양의 새 1파운드짜리 동전을 유통했는데 4개월이 다되도록 아직도 신형 동전을 인식하지 못 하는 자동판매기 등 동전 사용 기기가 많아 큰 불편을 겪고 있다.
특히 차량을 주차할 때 불만이 가장 많이 접수되는데 주차권 판매기가 신형 동전을 인식하지 못해 운전자가 구형 동전을 구하느라 애를 먹고 억울하게 주차 벌금을 무는 경우도 종종 발생한다.

 

영국 자동차 협회인 AA(Automobile Association) 조사에 따르면 영국 전역 340곳의 카운슬 중 74곳에서 아직도 주차권 판매기를 신형 1파운드 동전을 사용하는 기계로 교체하지 못했다. 
데본 지역의 경우 단 한 대의 주차권 판매기도 신형 동전이 사용 가능한 것으로 교체하지 않았다. 지역 카운슬은 8월 내로 교체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글로스터셔의 포레스트오브딘 카운슬과 스코틀랜드의 스코티시보더 카운슬 역시 주차권 판매기를 단 한 대도 교체하지 않았다

 

옥스포드 카운슬은 주차권 판매기 중 5%만 교체했다. 9월까지 모두 교체할 계획이라고 밝혀 옥스포드 지역 운전자들은 9월까지는 주차하려면 구형 동전을 갖고 다녀야 한다. AA의 에드먼드 킹 대표는 “신형 1파운드 동전을 사용하지 못하는 주차권 판매기를 그대로 두는 것은 사설 주차장이나 공공주차장 모두 주차장을 관리하는 측의 책임이다. 신형 동전을 사용할 수 없는 주차장이라면 무료 주차를 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라고 했다.

 

영국주차연합회(British Parking Association)는 “주차장 운영자들에게 요청했으나 시간이 걸린다. 교체될 때까지 운전자들이 여러 종류의 동전을 갖고 다니길 요청한다.”고 했다. 영국 조폐국은 위조 방지를 위해 새 동전이 나온다는 것을 3년 전부터 예고했다. 이에 따라 런던 지하철은 티켓 판매기를 업그레이드했으며 대형슈퍼마켓들도 자동판매기를 정비했다. 특히 대형슈퍼마켓은 고객 불편을 없애려 고객용 트롤리에 동전이 필요 없도록 조치했다.

 

그러나 유독 카운슬이 관리하는 주차장의 주차권 판매기만 이에 대한 대책이 늦어 운전자들의 불만을 사고 있다.

 

지금은 신구 동전이 함께 사용되지만 당장 3개월 후인 10월 16일부터는 구형 1파운드가 더 이상 법정통화로 유통되지 않기 때문에 더 큰 혼란이 발생하기 전에 카운슬측의 조치가 필요하다는 지적이다.                                        

 

헤럴드 김젬마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600 존 루이스 백화점, 아동복에 'girls, boys' 표기 없애 hherald 2017.09.11
599 절대 못 이긴다... 킹스톤에서만 한 해 645만 파운드 잃어 hherald 2017.09.11
598 A-Level 결과 A*, A 받은 학생 6년 만에 증가 hherald 2017.09.04
597 값 싼 신종마약 '좀비 드러그' 우리 주변을 좀 먹는다 hherald 2017.09.04
596 한인회 광복절 기념식 "대한민국 만세!" file hherald 2017.08.21
595 주의! 주차권이 밖에서 안 보이면 무조건 '벌금 스티커' hherald 2017.08.21
594 테스코 일회용 봉지 사라진다...재활용 가방으로 교체 hherald 2017.08.14
593 비만 어린이 늘어 어린이 당뇨병 환자 1년 새 14% 증가 hherald 2017.08.14
592 영국 2018년까지 전기차 충전소 2배 늘린다 hherald 2017.08.07
591 의료서비스 평가 "내 GP는 과연 몇 점일까?" hherald 2017.08.07
590 런던교통국 TFL 교통카드 충전 공식어플 출시 hherald 2017.07.24
589 내년부터 카드 수수료 받으면 불법 hherald 2017.07.24
588 영국 선생님들, 4명 중 1명 교단을 떠났다 hherald 2017.07.17
» 새 동전 유통 4개월, 아직도 주차권 판매기에 사용 못 해? hherald 2017.07.17
586 영국 지하철 미세먼지, 치매 등 각종 질환 유발 위험 높아 hherald 2017.07.10
585 '코리안 페스티벌 2017' 한국 문화 예술에 영국이 열광했다 file hherald 2017.07.10
584 "위대한 노인 활기찬 백세시대" 대한노인회 영국지부 창립 file hherald 2017.07.03
583 영국, 공공장소 금연 10주년 "눈에 띄게 건강해졌다" hherald 2017.07.03
582 "화합하고 봉사하는 한인회가 되겠습니다" file hherald 2017.06.26
581 런던코리안페스티벌 2017 - 한국 문화가 런던을 달군다 hherald 2017.06.26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