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영국 신문에는

영국 당뇨병 환자 10년 동안 65% 증가

hherald 2015.11.16 18:58 조회 수 : 1603

 

 

영국의 당뇨병 환자가 10년 동안 65% 증가했다.
자선단체 British Heart Foundation 발표에 따르면 2004/05년에는  200만 명이 당뇨병을 앓았으나 2014/15년에는 약 350만 명으로 늘었다.
영국은 매년 2만 명 이상 당뇨병으로 사망한다.
당뇨병은 심장 동맥 내에 지방 성분을 쌓아 심장병, 심장마비, 뇌졸증을 일으키는 위험한 병이다. 현대에서 가장 중요한 만성 질병으로 꼽히며 특히 선진국일수록 발생 빈도가 높다.
환자 중 비만, 잘못된 식습관, 운동 부족 등으로 발생하는 제2형 당뇨병을 앓고 있는 사람이 모든 당뇨병 환자 중 90%를 차지하고 있다. 제2형 당뇨병이 90%를 차지하는 건 세계 공통 추세다.
University College London 대학은 당뇨병 환자가 증가한 가장 큰 원인을 바쁜 생활에 따른 스트레스, 직장 생활 등 사회 문화적인 요인이라고 추측한다.
한편, 또 다른 조사에서는 영국에서 당뇨병의 조짐을 가장 쉽게 알 수 있는 과혈당증 환자가 많은 지역을 밝혀냈다. 런던 Harrow 지역은 16세 이상 14%가 과혈당증을 앓고 있어 영국에서 가장 높은 비율을 기록했다. 런던의 Brent도 12.9%로 공동 5위를 기록헀다. Dorset, Wolverhampton, Torbay, East Sussex에서도 13%대의 비율을 보였다.
Diabetes UK의 크리스 아스쿠 CEO는 "영국의 당뇨병 환자는 급증하고 매년 2만 명 이상이 이로 인해 사망한다. 이 병의 심각성을 고려해 효과적인 치료 방법을 찾도록 많은 노력이 필요하다. 비만과 당뇨병은 21세기 대표 건강문제다. 건강한 식습관과 운동의 중요성을 한 번 더 각성했으면 한다."라고 했다.

 

헤럴드 김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524 대학생 주거비 7년동안 25% 증가, 학생 부담 가중 hherald 2016.11.14
523 [이성훈의 라이프코칭컬럼] “행복하자! 아프지 말고..” #16고통과 스트레스가 필요한 이유 hherald 2016.10.03
522 부동산상식-상황에 따른 적합한 세입자 선택하기 hherald 2016.10.03
521 박필립의 영국 역사 지상강의 - 제 10편 왕정복고와 런던 대화재 hherald 2016.10.03
520 온고지신- 그래도 가보자 hherald 2016.10.03
519 헬스벨- 세포를 청소한다. 오토파지 hherald 2016.10.03
518 이민칼럼- 인터넷 악플과 영국비자 hherald 2016.10.03
517 운전자 시야 좁은 대형 화물차 런던 시내 못 달린다 hherald 2016.10.03
516 치아 건강 적신호, 치과 안 가는 어린이 청소년 너무 많다 hherald 2016.09.26
515 영국 장례비용 평균 4,000파운드, 런던은 5,500파운드 hherald 2016.09.19
514 자살 충동에 빠진 위험한 영국 어린이들 hherald 2016.09.12
513 런던 지하철 주말 24시간 운행, 첫날 사건 한 건도 없어 hherald 2016.08.22
512 주말 24시간 지하철 운행 앞두고 경찰 대거 확충 hherald 2016.08.15
511 영국 경찰, 인터넷 악플 담당 특별팀 발족 hherald 2016.08.15
510 내달부터 티비 라이센스 없이 BBC 재방송 볼 수 없어 hherald 2016.08.08
509 '10대 건강 지킴이 방법'으로 뇌졸중 예방 hherald 2016.08.01
508 신고 전화 101 경찰과 통화 못 하는 경우 많다 hherald 2016.07.18
507 영국, 4세 어린이가 성범죄 피의자? 8세 방화범? hherald 2016.07.18
506 기업소식- 대한항공, 중국 최대 온라인 여행사 시트립과 마케팅 제휴 file hherald 2016.07.11
505 영국 강간 피해여성 전용 산부인과 설립 hherald 2016.07.11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