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영국 신문에는

런던 등 영국 8개 지역 가뭄 공식 선포

hherald 2022.08.15 17:32 조회 수 : 3326

영국 정부가 런던, 잉글랜드 일부 등 8개 지역에 가뭄을 공식 선포했다. 가뭄이 선포된 지역에서는 강물과 수돗물 사용이 일부 제한된다.
영국 환경청(EA)는 12일 강수량과 하천, 지하수 유량 등을 근거로 데번ㆍ콘월 / 솔런트ㆍ사우트 다운즈 / 켄트ㆍ남런던  / 북런던ㆍ하트퍼드셔 / 이스트 앵글리아  / 템즈 / 링컨셔ㆍ노스샘프턴셔 / 이스트 미들랜드 등 8개 지역에 가뭄을 공식 선포했다.
가뭄이 선언된 지역에서는 수도 공급 회사들의 강물 사용권이 제한된다. 일부 지역에서는 호스를 통한 야외 수돗물 사용(호스를 수도꼭지에 연결해 잔디나 화분에 물을 주거나 세차하는 행위)이 금지된다.
영국 전역에선 지난 달 20년 만에 가장 메마른 7월을 기록했다. 7월 강수량이 평년의 20%에 불과했다. 영국에서 최근 가뭄이 공식 선언된 건 2011년과 2018년 두 차례뿐이다.

 

한인헤럴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626 2024년 영국 공항에서 액체류 규정 없앨 예정 hherald 2022.12.05
625 올해 영국 해협으로 넘어온 난민 4만 명 넘어 hherald 2022.11.28
624 기차는 오지 않았다... 운행 취소 많은 회사는? hherald 2022.11.21
623 英 절도 사건, 고작 5.6%만 범인 잡았다 hherald 2022.11.14
622 英 230만 명이 롱 코비드로 시름시름 hherald 2022.10.17
621 "영국, 올겨울 며칠 동안 계획 단전할 수도" hherald 2022.08.15
» 런던 등 영국 8개 지역 가뭄 공식 선포 hherald 2022.08.15
619 영국 집값 올해 7% 상승 예상, 여전히 구매자 많아 hherald 2022.07.25
618 영국 원숭이두창 확진자 대부분 런던에... 예방 접종 시작 hherald 2022.07.25
617 장기 수술 대기 환자, 다른 지역 병원에서 수술받도록 NHS가 지원 hherald 2022.07.18
616 법정 변호사 줄어 재판 길어지자 성범죄 신고 안 할까 우려 hherald 2022.06.20
615 암 검사·치료, 대기 시간 짧아져 코로나 이전 수준으로 회복 hherald 2022.05.24
614 코로나 때문에 여성의학과 대기자 60% 증가 hherald 2022.04.11
613 5월부터 주빌리 라인 Jubilee Line 심야 운행 재개 hherald 2022.04.11
612 전쟁의 불똥? 영국에 해바라기 식용유가 없다 hherald 2022.04.04
611 英 대학 학자금 대출 상환 연봉 £25,000부터 기한 40년으로 연장 hherald 2022.03.28
610 로열 메일 Royal Mail 4월 4일부터 우푯값 인상 hherald 2022.03.21
609 브렉시트 이후 EU 학생 영국 대학 지원 크게 줄어 hherald 2022.03.21
608 英 버려지는 백신 많지 않다 hherald 2022.03.07
607 英 GCSE 영어, 수학 낙제하면 학자금 대출 금지 hherald 2022.02.28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