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영국 신문에는

 

지난해 병원 응급실 A&E에서 4시간 이상 기다렸던 환자가 200만 명이 넘은 것으로 나타났다.
NHS Digital이 발표한 통계에 따르면 2015/16년 사이 2천45만7,805명의 환자가 병원 응급실이나 긴급치료센터 응급실을 찾아 통계 역사상 처음 2천만 명 이상을 기록했다.

 

지난 비교 연도보다 응급실을 찾은 사람이 약 90만 명, 4.6% 증가했다.
방문자 수가 증가하자 응급실에서 치료를 기다리는 환자도 급증했다.
2014/15년에는 4시간 이상 기다린 환자가 총 163만8,058명이었지만 2015/16년에서는 209만200명이었다.
3시간에서 4시간 사이 응급실에서 대기했던 환자도 2014/15년 490만 명에서 2015/16년에 520만 명으로 증가했다.

 

더불어 12시간 이상 기다린 환자도 급증했다. 2015/16년에 응급실에서 12시간 이상 기다린 환자는 18만5,017명으로 2014/15년에 15만7,895명보다 약 2만8천 명 증가했다.
응급실에서 12시간 이상 대기한 18만5천 명 중 8만8천 명은 70세 이상, 5만6천 명은 80세 이상이었다. 
제레미 헌트 보건부 장관은 현재 NHS A&E 목표인 '95%의 응급실 환자 4시간 내 치료'를 수정해야 한다고 했다. 2004년에 수립된 이후 응급실을 찾는 사람이 900만 명 증가했고 약 30%의 응급실 환자는 처음부터 응급실에 올 필요가 없어 목표 달성이 거의 불가능하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NHS 단체는 GP 의사를 만나기 더욱 힘들고 사회복지 서비스가 부족해 어쩔 수 없이 A&E를 더 찾게 된다고 진단한다.

 

최근 조사를 보면 응급실을 찾는 사람 중 37%는 A&E에서 치료 받고 바로 퇴원했으며 20%는 GP에서 추가 치료를 받았고 20%만 병원에 입원해 처음부터 응급실이 필요 없는 경우가 많았다.
한편 이번 조사에서 월요일에 가장 많은 사람이 A&E를 찾으며 하루 중 9시부터 12시까지 가장 바쁜 것으로 나타났다.

 

 

헤럴드 김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559 잉글랜드와 웨일스에서 흉기 사용 범죄 증가 hherald 2018.05.07
558 바빠서 역에 서지 않는 기차? 하루 160대가 넘어 hherald 2018.04.30
557 빈집털이 범죄 64% 경찰 조사도 없이 사건 종결 hherald 2018.04.16
556 지하철 연착이 가장 많은 노선은 디스트릭트 라인(District line) hherald 2018.03.26
555 학기 중 무단결석 벌금, 한 해 800만 파운드 hherald 2018.03.19
554 의사도, 병상도 없어 구급차에서 기다리는 환자들 hherald 2018.01.22
553 영국에서 펍 Pub 맥주가 런던보다 더 비싼 곳은? hherald 2017.12.18
552 런던에서 버스 안 범죄가 가장 자주 일어나는 곳은? hherald 2017.12.11
551 영국 40세 이상 여성 출산 늘고 청소년 임신 줄었다 hherald 2017.11.27
550 영국 스피드 카메라 반은 빈 깡통, 52%만 정상 작동 hherald 2017.11.13
549 "이성애자? 동성애자?" 영국 병원에서 묻는다 hherald 2017.10.16
548 자전거와 보행자 충돌 사고, 10년 새 2배 증가 hherald 2017.10.09
547 영국 박물관에서 사라진 수천 점의 문화재 행방은? hherald 2017.10.02
546 영국 성인 10명 중 1명꼴로 우울증 겪어 hherald 2017.09.25
545 테러, 흉기 범죄 증가로 경찰 테이저건 무장 늘려 hherald 2017.07.03
544 영국에서 '런던너'가 가장 적게 술을 마신다? hherald 2017.05.08
543 GP 의사, 환자 상태 본 뒤 '운전불가' 신고 가능 hherald 2017.05.01
542 특수학교 아동, 학교에서 물리적 제재로 부상 입기도 hherald 2017.04.10
541 과일 채소 안 먹는 영국인, 비만만 늘어나 hherald 2017.04.03
540 NHS 처방, 치과 진료 4월 1일부터 인상 hherald 2017.03.27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