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영국 신문에는

헬스벨 - 만병의 근원, 피로!

hherald 2021.09.27 16:44 조회 수 : 8592

기저귀 찬 천하장사

육아는 체력적으로나 정신적으로 탈탈 털리는 시기라 보호자들은 막상 당시에는 그 진가를 알아보기 어려운데 육아에서 해방된 제 3자 입장에서 유아들을 관찰해보면 여러가지 면에서 경이로움 그 자체입니다. 유아들은 엄청난 체력의 천하 장사, 수퍼맨으로 잠시도 가만 있지 않습니다. 성인 활동량으로 계산하면 매일 매일 하프 마라톤을 뛰는 것에 비등한 활동 수준이라고 합니다. 게다가 두뇌 활동도 얼마나 왕성한지 모든 것이 궁금하고 신기하며 계속적인 호기심으로 새로운 지구 환경을 습득하고 지식과 언어를 통째로 흡수해버립니다. 누가 업어가도 모를 정도로 푹 자고 나면 말짱하게 원기가 회복되어 다음날 또다시 기가 막히게 활기찬 하루가 시작됩니다. 아직 때묻지 않은 깨끗하고 새로운 세포들은 그 얼마나 발랄하고 큰 잠재력을 가지고 있는지 유아들을 보면서 알 수 있습니다. 모바일 폰으로 치자면 새로 출시되어 쌩쌩하게 돌아갈 때의 모습으로 모든 기능이 에러 없이 원할하게 돌아가고 고속으로 빵빵하게 충전되는 모습에 비유할 수 있습니다. 시간이 점점 지나가면서 운영 체제가 느려지고 프로그램 충돌이 일어나며 에러 파일들이 쌓이며 버벅 거리게 되며 밧데리 방전에 발열에 화재…. 사람 세포에서도 유사한 모습을 관찰할 수 있습니다.

피로는 만병의 근원

현대 의학은 질환을 파악하고 질환을 정복하는데 전력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특히 제약 산업의 부상은 이러한 추세를 더욱 심화시켰는데 ‘표준화’된 치료법이라는 미명아래 사람 자체를 보는 것이 아니라 증상 억제에 치중, 질환명에 따라 제약을 매칭하는 것에 의학적 노력을 매진하고 있습니다. 반면 한의학과 같은 자연 의학 전통에서는 특정 질환을 발현시킨 그 사람의 기저 상태에 더욱 관심을 기울입니다. 고혈압을 예로 들자면 같은 진단명이더라도 박 사장님이 지닌 고혈압과 장 여사님께서 발현시킨 고혈압이 반드시 같을 수 없다고 보기에 고혈압이 나타날 수 밖에 없었던 기저의 신체 상태에 더 많은 관심을 기울입니다. 이러한 관점에서는 피로야 말로 건강하고 균형적인 상태를 위협하는 가장 중대한 요소로서 신체 기능을 유지하는데 필요한 에너지를 내지 못하는 상태, 피로에서 제대로 회복되지 못하는 상태를 여러 가지 질병 발생의 근원으로 보고 심각하게 간주합니다. 피로, 만성 피로가 일반인들이 병원을 찾는 가장 흔한 원인임에도 불구하고 기존 의학에서는 장기가 충분히 파괴되기 전까지는 임상적으로 큰 관심을 두지 않으며 특별한 치료 방법이 없는 것과는 크게 비교됩니다. 저 또한 환자 분들께서 어떠한 질환명을 가지고 방문했든지 간에 가장 먼저 파악하고자 하는 것이 이 사람이 질병을 극복할만한 에너지를 가지고 있는가, 완전 고갈되었는가, 스스로 에러를 고치고 나을 자생력이 있는가 확인합니다. 

만성 피곤, 피로 누적, 체력 소진

신체가 지친 상태를 피곤(tiredness), 만성적으로 해소되지 않는 극심한 피곤함 (fatigue, chronic fatigue), 그리고 완전히 소진된 상태(exhaustion) 등으로 경중에 따라 분류할 수 있습니다. 우리 인체는 에너지로 충전되어 있어야 제대로 고유의 기능을 발휘하고 삶을 즐길 수 있습니다. 인체에서 에너지 요구가 가장 큰 장기로서는 한시도 쉴 수 없는 심장과 두뇌이며 그 뒤로 근육을 꼽을 수 있으며 에너지 상태에 따라 이들의 건강 상태가 크게 좌지우지 됩니다. 누구나 모바일폰 밧데리의 충전 상태를 점검하듯 자기 자신의 에너지 상태를 섬세하게 점검 관리할 필요가 있습니다. 같은 사람이더라도 신체가 100% 충전된 상태, 75% 충전된 상태, 50%, 25% 에서 굉장히 다른 건강과 질병 양상이 나타나기 때문입니다. 기존 의학에서는 인체의 국소 어느 장기에 질병이 발생했는지 그 발병 부위에 따라 세분화 해놓은 다양한 내과 질환이 있고 이를 세부 전공 의학으로 공략하고 있지만 미토콘드리아 의학이라고 현재 최첨단 의학 분야에서는 발생 부위(locality)에 따른 병리 보다는 인체의 질환은 인체의 에너지 수위에 따라서 각 장기 별로 다단하게 발현된다고 보기에 인체 전반의 에너지 생산 능력의 회복, 어느 장기에 질병이 왔든 간에, 미토콘드리아의 에너지 분자 ATP 합성 능력을 향상시키는 것이 의학적 처치의 가장 큰 관심이 됩니다. 

피로가 왜 위험한가

인체는 초정밀 기계와 같고 세포는 무려 5000여 가지의 기능을 수행하고 있습니다. 우리는 하루 하루 다양한 종류와 심도의 스트레스를 받더라도 시시각각 적응하고 스트레스에서 회복할 수 있는 능력을 지니고 있습니다. 그러나 신체 전반에 걸쳐 극 피로를 느끼는 한계 상황에 까지 도달했다면 세포 수준에서는 마구 무너지고 있을 수 있으며 이상 작동, 세포 자살마저 일어나고 있을 가능성이 있습니다. 초정밀 기계들이 맞물려 돌아가고 있는데 에너지 고갈로 전원이 불규칙하게 들어왔다 꺼졌다하는 상황에 유사해서 기계가 고장나고 오작동이 유발되는 원인이 됩니다. 에너지의 약화와 쇠약은 질병과 노화의 지름길로서 피로를 간과해서는 안됩니다!  자신의 에너지 상태를 잘 관찰하시고 제대로 충전, 회복되는지 확인하십시오. 밧데리가 방전된 상태에서 신체를 혹사하는 것이야말로 세포 수준에서 신체를 손상을 누적시키고 노화와 질병을 재촉하게 됩니다. 이제 겨울 초입으로, 햇볕을 보지 못하고 계속 추위에 떨며 끊임없이 바이러스 감염와 싸워야 하는 계절입니다. 인체의 면역 기능 자체도 높은 수준의 에너지가 요구되는 기능으로 과로를 피하고 최적화된 수면으로 피곤, 피로가 누적되지 않고 매일 매일 새로이 충전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시기 바랍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666 황산 테러 범죄 급증, 강력 조치 필요 hherald 2024.07.08
665 서튼 B&Q 문 닫고 아파트 들어선다 hherald 2024.06.03
664 영국도 관광세 도입한다...1박에 2파운드 hherald 2024.05.20
663 NHS 75세 이상 코로나 추가 접종 hherald 2024.04.15
662 4월부터 TV Licence 6.6% 인상 hherald 2024.03.25
661 영국 암 환자들...지난해 너무 오래 기다렸다 hherald 2024.03.11
660 런던 지하철·버스 1회 탑승료 일 년 동결 hherald 2024.02.26
659 폭력, 절도 급증... 런던 지하철 타기 겁난다 hherald 2024.02.12
658 16세 이하 340만 명 홍역 미접종, 런던 특히 위험 지역 hherald 2024.02.05
657 영국, 술 관련 질병으로 사망하는 여성 급증 hherald 2024.01.22
656 영국 주택 시장 연초부터 활기 되찾아 hherald 2024.01.15
655 앨버트 브릿지 3t 이상 차량 통행금지 hherald 2024.01.08
654 내년 21세 이상 최저임금 £11.44로 인상 hherald 2023.12.18
653 런던 10만 명 팔레스타인 지지 시위 hherald 2023.10.23
652 영국 "암은 치료가 가능한 병" hherald 2023.10.16
651 런던 지하철에 와이파이, 4G/5G 통한다 hherald 2023.09.11
650 '날씨 나쁘고 비싸' 자전거 대여 서비스 이용자 줄어 hherald 2023.08.21
649 英 TV 방송은 봐도 TV는 안 본다? hherald 2023.08.21
648 英 자동차 보험료 1년 새 21% 올라 hherald 2023.08.21
647 코로나 끝났는데... 결석 학생 여전히 많아 hherald 2023.08.14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