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헤럴드 영국 연재 모음

 

 

남녀노소를 불구하고 지방을 에너지원으로 사용할 수 있는 능력을 보유하고 있다면 건강과 질병의 판도가 달라집니다. 현대인들은 지방을 피하고 세포가 지방을 에너지원으로 사용하는 방법을 망각하게 되면서 수많은 만성 대사 질환에 걸리고 오랜동안 질병에 시달리다가 사망하는 것을  당연한 노화 과정이라고 생각하게 되었습니다.만성 피로, 비만, 당뇨병, 동맥경화, 각종 뇌 질환, 우울, 불안 등의 감정 조절 불량, 인지 능력 저하, 성장 부진 등 저희가 자주 접하는 질환의 공통 분모로  에너지 생산 부족, 발현 부위를 막론하고 전신적염증도의 증가가 있으며 저변에는 심각한 영양 공급의 왜곡 문제가 있습니다. 저는 개인적으로 상담의 많은 시간을 지방 섭취에 대한 오해를 푸는데 할애합니다. 건강을 생각해서저지방 식이를 택하시는 분들이 많은데 240만년의 호모사피엔스의 진화 역사 상 지방이 가장 중요한 인체 연료였으며 인류가 지속하는 한 언제나 그럴 것입니다. 우리의 기호와는상관없이 생물학적으로 그렇게 만들어져 있기 때문입니다.

 

좋은 지방을 확보하라!

아래는 저희 의원에서 권장하는 중요한 식이성 지방원입니다.

 

1.       올리브 유 – 인체에 매우 중요한 지방인 MUFA (Mono-unsaturated fatty acid)를 공급받을 수 있는 주요 공급원으로 지중해 사람들의 건강 비결이기도 합니다. 특히 매끌 매끌하게 혈관 탄력을 유지하는데 독보적인 효과가 있습니다. 순환 불량, 심혈관 질환, 고혈압, 남성 발기 부전에 좋을 뿐 아니라 촉촉한 피부와 빛나는 모발도 덤으로 얻을 수 있습니다. 저지방 식이를 하는 사람들은 피부, 모발, 점막이 매우 건조하고 빨리 노화하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2.       아보카도 – 아보카도가 흔한 곳에 사는 것은 축복입니다. 아보카도에도 MUFA가 풍부히 함유되어 있으며 미네랄, 특히 포타슘이 풍부하여 심장 건강에 매우 유익하며 운동량,  활동량이 많은 사람들에 도움됩니다. 아보카도 오일은 공장에서 나온 세럼보다 훨씬 피부 친화적이고 영양소가 많아서 얼굴이나 바디 오일로 훌륭합니다.  

 

3.       너트류 – 가장 권장하는 너트류는 마카다미아로서 MUFA 함량이 가장 높고 인체에 가장 많은 에너지를 줍니다. 그 다음으로 아몬드, 호두, 잣을 들 수 있으며 땅콩은 너트류가 아니라 콩류로서 권장하지 않습니다.

 

4.       코코넛 – 코코넛 지방은 포화지방으로서 상온에서는 고체 상태를 유지하며 열을 가하면 액상이 됩니다.  식물성 지방으로는 끓는 점이 높고 화학구조가 안정되어 고온 가열 요리에 적합한 유일한 오일입니다. 코코넛 오일은 인체에 흡수되지 마자 간에서 에너지화되는 특수한 지방으로서 에너지 불량, 피로에 허덕이는 사람을 구해줄 수 있습니다. 이는 코코넛 오일에 함유된 MCT (Medium Chain Triglyceride) 라는 특수한 지방산 때분입니다. 특히 두뇌를 에너지화에 도움이 되는데 경도의 치매는 MCT oil의 섭취로 상당히 극복될 수 있습니다. 모유에 MCT가 풍부히 섭취되어 있는 것은 신생아의 두뇌와 신경 성장을 도모하라는 자연의 섭리입니다. 저지방 식이는 아동의  두뇌 발달을 저해하며 성인의 정신 건강 유지에도 파괴적입니다. 왜냐하면 두뇌, 신경계가 지방으로 만들어져 있기 때문입니다. 좋은 지방 섭취는 두뇌와 신경계 건강에 절대적입니다.

 

5.       동물성 지방 -  동물성 지방 먹으면 혈관 막힌다고 아직도 심혈관 질환을 배관의 문제로 보고 정성껏 비계를 떼어내는 분들이 많습니다. 다행히 목초지에서 풀뜯어 먹고 햇볕을 받으며 사육된 반추 동물의 지방은 지용성 비타민의 보고로서 비타민 A, D, E, K가 가장 풍부하며 인체에 가장 흡수되기 좋은 형태로 존재합니다. 성호르몬을 만드는 데 동물성 지방이 절대적인데 최근 산업화에서 광범위하게 보이는 남성 호르몬의 결핍이나 정자 생성 불량, 그리고 늘어나는 불임, 난임의 문제에 동물성 지방 부족이 자리잡고 있습니다. 채식인들의 성호르몬 저하는 잘 알려진 사실이며 동물성 지방을 보충하면서 성기능을 다시 회복할 수 있습니다.  

 

6.       해산물 지방 – 진화 역사 상 인류의 뇌가 급작스럽게 커진 계기가 2차례 있었는데 첫번째는 불을 사용하면서 육류를 소화되기 쉽게 먹은 것, 2번째는 해산물을 먹으면서 입니다. 해산물의 오메가 3는 두뇌 세포의 교신을 활성화하며 전산 속도를 빠르게 하여 인류가 문명을 건설할 수 있는 토대를 만들었습니다.     

7.       계란 노른자 –방목되어 돌아다니면서 풀밭에서 옥수수나 곡류 따위가 아니라 자유롭게 벌레도 잡아 먹고 햇볕을 받으며 성장한 닭이 나은  계란은  영양소 함량이 비교도 되지 않게 높습니다. 계란 껍질도 높은 무기질 함량으로 깨기 힘들정도로 단단하고 노른자는 비타민 A 함량으로 오렌지 색에 가깝습니다. 참고로 계란 노른자는 생으로 먹어야 콜린과 같은 귀중한 영양소가 파괴되지 않고 흡수율이 좋으며 담즙 소화가 잘 됩니다. 반면 흰자는 생으로 먹으면  비타민 B5 흡수를 방해하기 때문에 익혀서 먹어야 단백질 흡수가 잘 되므로 계란은 반숙으로 먹을 것을 추천합니다.

 

8.       버터 – 목초지에서 풀 먹고 자란 소가 만든 우유로 만든 버터는 목초 버터(grass fed butter)라고 하는데 지용성 비타민의 보고이며 두뇌와 장에 매우 좋은 지방산을 함유하고 있습니다.   

 

 

 

런던한의원 원장 

류 아네스  MBAcC, MRCHM

대한민국한의사

前 Middlesex 대학 부설 병원 진단학 강의

The Times선정Best Practice criteria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1899 말씀의 향기 목회자칼럼-교회란 무엇인가? (50) hherald 2019.01.21
1898 헬스벨- ‘영양 밀도’라는 개념 hherald 2019.01.21
1897 진로코칭 컬럼 “내 꿈을 세상에 그린다#39 트렌드와 직업전망의 관계 hherald 2019.01.21
1896 이민칼럼 -스포츠업과 솔렙비자 가능여부 hherald 2019.01.21
1895 부동산 상식-브렉시트와 부동산, 2019년 시장 전망은? hherald 2019.01.21
1894 신앙칼럼-거룩한 기다림의 미학 hherald 2019.01.21
1893 이민칼럼 -T4G동반자 T2M종교비자 전환과 조건 hherald 2019.01.14
1892 말씀의 향기 목회자칼럼-교회란 무엇인가? (49) hherald 2019.01.14
1891 진로코칭 컬럼 “내 꿈을 세상에 그린다 #38 직업세계의 트랜드: 글로벌화, 고령화 hherald 2019.01.14
1890 부동산 상식-First time buyer 가 알아야할 5가지 팁! hherald 2019.01.14
1889 헬스벨- 식용유는 왜 식용으로 부적합한가 hherald 2019.01.14
1888 진로코칭 컬럼 “내 꿈을 세상에 그린다 #37 직업세계의 트랜드: 기계화, 정보화 hherald 2019.01.07
1887 천수보감 보따리와 건강 -NHS 무료 진료 hherald 2019.01.07
1886 말씀의 향기 목회자칼럼- 바른 예배와 주일 성수 hherald 2019.01.07
1885 이민칼럼 - 2019년 새해 취업비자 연장과 CoS할당 hherald 2019.01.07
1884 헬스벨- 남성 인구의 ‘호머 심슨’화, 막을 수 있을 것인가 hherald 2019.01.07
1883 헬스벨 -내 유전자가 노출된 환경 hherald 2018.12.17
1882 이민칼럼-영국서 개별적 결혼과 결혼증명서 hherald 2018.12.17
1881 신앙칼럼-본질을 잃은 성탄절 산타 마스 (Santa-Mas) hherald 2018.12.17
1880 말씀의 향기 목회자칼럼- 성탄절은 절기가 아니다 hherald 2018.12.17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