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헤럴드 영국 연재 모음

 

  
매년 성탄절 오후 3시. 영국인들은 '세상에서 가장 자애로운' 연설을 듣는다. 1952년 즉위한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이 매년 행하는 크리스마스 연설이다〈사진〉. '여왕 폐하의 가장 자애로운 연설(Her Majesty's Most Gracious Speech)'이란 명칭은 '지극히' 영국적이다. 이 연설은 1932년 여왕의 할아버지 조지 5세가 BBC 월드 서비스 라디오 방송 출범을 기념해 한 것이 효시다. 이어 여왕의 아버지 조지 6세가 1939년 2차 세계대전 참전 군인들에게 성탄 인사를 보낸 것을 계기로 정례화됐다. '평범한 일상의 반복이 주는 안도감(comfort from ordinary daily repetition)'에서 가장 큰 행복을 느낀다는 영국인의 독특한 성격과 성탄의 기쁨, 한 해를 마감하는 분위기가 한데 어우러져 듣는 이들도 덩달아 자애로워진다.
 
 
연설은 약 10분 정도 걸리는데, 내용을 여왕이 직접 쓴다. 특별한 메시지가 있는 건 아니다. 한 해를 반추하고 새해에 대한 각오와 국민에게 보내는 덕담을 주로 담는다. 왕실 가족의 시시콜콜한 소식도 단골 소재다. 이 별 내용 없는 연설이 영국에선 매년 인기 높은 프로그램 중 하나로 꼽힌다. 지난 2015년엔 750만명이 시청해 그해 최고 인기 드라마였던 '다운튼 애비(690만명)'를 가볍게 제쳤다.

연설 전파는 영국 영토에 멈추지 않는다. 영연방 53국 중 영국 여왕을 국가수반으로 하는 캐나다·호주·뉴질랜드 등 16국에 방송한다. 나머지 37국도 뉴스 등의 형식으로 전달된다. 지구 육지 면적의 약 20%(3000만㎢), 세계적으로 24억명을 영향권에 둔 셈이다.

지난 12일 열린 영국 총선에서 브렉시트(Brexit·영국의 유럽연합 탈퇴)를 내건 현 집권 보수당이 압승을 거뒀다. 영국은 수십 년간 살을 맞대고 살아온 유럽과 헤어지고 홀로 서겠다고 단단하게 결심했다. 그런 큰소리는 자기들 뒷마당에 거대한 영연방이 있다는 자신감도 한몫 한 것일까.

권석하
재영 칼럼니스트.
보라여행사 대표. IM컨설팅 대표.
영국 공인 문화예술해설사.
저서: 유럽문화탐사(2015)
번역: 영국인 발견(2010), 영국인 재발견1,2 (2013/2015)
연재: 주간조선 권석하의 영국통신, 조선일보 권석하의 런던이야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2195 부동산 상식- 2020년 임대 시장 전망은? hherald 2020.01.13
2194 헬스벨- 면역계가 난도질을 한다 hherald 2020.01.13
2193 신앙칼럼- 본질을 잃은 성탄절 Santa-Mas file hherald 2020.01.06
2192 헬스벨-중년엔 어떤 운동을? hherald 2020.01.06
2191 이민칼럼-- 영국시민권 받은 후 한국 의료보험 hherald 2020.01.06
2190 영국의 복지정책- 오랜 기간 간호 서비스가 필요하실 때 hherald 2020.01.06
2189 영국교육 제대로 알고하자- 케임브리지 입학 정보 및 전략 hherald 2020.01.06
» 런던이야기 [12] 英 여왕의 크리스마스 연설과 브렉시트 hherald 2020.01.06
2187 피트니스칼럼- 콜레스테롤! 아직도 나쁘다고 생각하십니까? hherald 2020.01.06
2186 피트니스칼럼- 플랭크 완전정복 file hherald 2019.12.16
2185 영국교육 제대로 알고하자- 케임브리지 입학 정보 및 전략 hherald 2019.12.16
2184 영국의 복지정책- 장애 생활 수당 매주(Weekly) 요금 2019/20 기준 hherald 2019.12.16
2183 신앙칼럼- 얍복강 철학 hherald 2019.12.16
2182 이민칼럼- 영국 취업비자와 연봉 hherald 2019.12.16
2181 헬스벨-양날의 검, 항생제 hherald 2019.12.16
2180 피트니스칼럼-달리기 많이 하는 사람들을 위한 셀프관리법 hherald 2019.12.09
2179 부동산 상식- 올 한 해, 임대료 가장 많이 오른 지역은? hherald 2019.12.09
2178 런던이야기 [11] 런던브리지 수난사 hherald 2019.12.09
2177 영국의 복지정책- 간병인에게 지원 되는 케어 비용 직접 결제 hherald 2019.12.09
2176 영국교육 제대로 알고하자- 케임브리지 입학 정보 및 전략 hherald 2019.12.09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