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헤럴드 영국 연재 모음

 

 

Utility Bill 이라고 하면 가스, 전기, 수도세 를 이야기 합니다. 영국의 대부분의 주택이 수도와 전기 계량기를 가지고 있으며, 가스 계량기는 약 60% 주택만이 가지고있습니다.  일반적으로 계량기는 주택의 입구쪽에 있는 퓨즈박스에서 찾아 볼 수 있으며, Flat 에 살고 있다면, 공동 구역 특정 계량기 박스 안에서 찾아 볼 수 있을 것입니다.  가스 계량기의 경우는 보통 계단 아래, 부엌 싱크대 아래, 건물 밖 앞문 혹은 뒤쪽에 설치 되어 있습니다. 이는 가스 연결이 어떻게 설치되어 있는지에 따라달라지기 때문 입니다.  만약 찾지 못해 헤매고 있다면, 집주인이나 빌딩 관리인에게 꼭 확인하여 어디에 있는지 인지하고 계셔야 합니다.

 

Meter reading?

Meter reading 이란 계량기에 표시된 숫자를 에너지공급 업체에 알려주는 것으로 이것을 기준으로 귀하의 주택에 요금을 청구하게 됩니다.  만약 이 숫자가 없다면, 요금을 추측해야 합니다.  새로 이사를 했다면, 집주인이나 부동산에서 인벤토리 체크시에 계량기 값을 확인 했을 것입니다. 하지만 스스로도 꼭 한 번 체크하도록하세요, 간혹 계량기 값이 잘못 보고되어 이전 세입자가 사용한 비용도 청구 받게 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이사 날짜와 계량기 값을 사진 찍어 두시면 논쟁시 증거 자료로 사용할 수 있습니다.

 

위의 공과금 외 중요한 Utility bill 중 하나는 바로 인터넷입니다. 새로 이사를 한 곳에 인터넷이 안 된다면, 한국 사람으로써 여간 답답한 일이 아니겠지요? 영국에서는 새로운 인터넷을 설치하는 데 예약부터 설치까지 보통 14일 정도 소요가 되기때문에 사전에 미리 업체를 선정하여 예약하는 것을 제안합니다.

이사를 나갈 때는 가스, 전기, 수도 계량기 값을  인벤토리 첵크아웃때 확인하여  ‘forwarding address’ 와 함께 알려 줍니다. Forwarding address는 가스, 전기, 수도를 세입자 대신 내주실 분이 받게 될 것입니다. 이때 부동산이 집관리를 했다고 해서 부동산의 이름으로 알려 주시는것은 아닙니다. 만일 다음 세입자가 들어 오게 된다면 집이 비우는 시기에는 주인 이름으로 occupier가 바뀌어야 합니다. 혹시 'cut'이라는 말로 가스나 전기supply를 실제로 끊으면 다시 연결하는 비용을 세입자가 내야 합니다. 이때는 다음 세입자가(또는 주인) 들어올 것이니 change over를 해달라고 요청해야 합니다.

 

 

 Ian Im  Licensed ARLA Agent (영국 부동산 협회 정회원)

http://blog.naver.com/lettings4u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1955 천수보감 보따리와 건강 -태극과 건강 hherald 2019.04.01
1954 부동산 상식- 높은 이자 내고 있다면? 리모게지 해야 hherald 2019.03.25
1953 천수보감 보따리와 건강 - Detox & Daffodil Sunday hherald 2019.03.25
1952 진로코칭 칼럼 “내 꿈을 세상에 그린다 #47 나의 ‘덕’찾기 hherald 2019.03.25
1951 이민칼럼- 영어연수와 유럽여행 hherald 2019.03.25
1950 헬스벨- 암말의 호르몬은 암말에게 hherald 2019.03.25
1949 천수보감 보따리와 건강 -해독2 hherald 2019.03.18
1948 헬스벨-과연 정신 질환인가, 갑상선 질환인가 hherald 2019.03.18
1947 이민칼럼- 영국사업과 솔렙동반비자 hherald 2019.03.18
1946 부동산 상식-이전 세입자의 우편물 어떻게 처리해야할까? hherald 2019.03.18
1945 진로코칭 칼럼] “내 꿈을 세상에 그린다 #46 나에게 주어진 세번째 보물 ‘덕’ hherald 2019.03.18
1944 신앙칼럼- 함께 가꿔야 할 세상 –심전경작- hherald 2019.03.11
1943 천수보감 보따리와 건강 - 불임(Infertility) hherald 2019.03.11
1942 진로코칭 칼럼] “내 꿈을 세상에 그린다 #45 나의 선호찾기 hherald 2019.03.11
1941 이민칼럼- 영국 T1E사업비자 폐지 발표 ㅊ hherald 2019.03.11
1940 부동산 상식- 체크 아웃 시, 디포짓 차감을 막는 스마트 클리닝 노하우 hherald 2019.03.11
1939 헬스벨- 장 점막 그리고 글루텐 hherald 2019.03.11
1938 신앙칼럼- 호가호위 狐假虎威 hherald 2019.03.04
1937 진로코칭 칼럼] “내 꿈을 세상에 그린다 #44 나에게 주어진 두번째 보물 “선호” hherald 2019.03.04
1936 천수보감 보따리와 건강 - 봄소식을 알리는 Hay fever hherald 2019.03.04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