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헤럴드 영국 연재 모음



 

Q:  배우자비자를 신청해야 하는데, 영어를 잘 못해서 어떤 시험을 보는 것이 좋을지 궁금합니다.

A:  배우자비자에 영어시험을 요구하는 것 자체가 모순인데, 사회통합을 하기 위해서 이민국에서 그렇게 요구하고 있습니다. 배우자비자, 솔렙비자, 주재원비자 등을 신청할 때 요구하는 영어성적은 영어시험 성적 중에 가장 낮은 단계(CEFR Level A1) 성적을 제출하면 됩니다. 다음은 이를 자세히 알아 봅니다.

ㅁ 영어능력증명 3가지 방법 
배우자/솔렙/주재원비자를 신청할 때 요구되는 영어능력증명은 아래와 같이 3가지 방법이 있습니다.
1) 주 영어권 국가의 시민권자이거나 혹은
2) 영어시험성적으로 최소단위(CEFR Level A1)를 제시하거나 혹은
3) 주 영어권 국가에서 학위과정을 영어로 학업한 증거 중의 하나를 제시해야 합니다.

ㅁ 어느 시험이 유리한가?
영어시험 결과를 통해서 영어증명을 하고자 하는 경우, 그리고 영어를 어려워 하는 분의 경우 가능한 낮은 점수로도 비자를 받을 수 있는 시험을 선택하는 것이 좋겠습니다. 영국이민국이 요구하는 점수는 유럽의회 기준 시험점수로 보자면 CEFR Level A1을 받아야 합니다.
 
ㅁ 배우자 비자를 신청하는 경우 
배우자들은 듣고 말하는 것만 최소단위로 증명하면 되는데, 이는 여러 가지 시험들 중에 한국인은 토익이 제일 쉽지 않나 생각됩니다. 즉, 토익 Listening 450점 중에 60점, Speaking  450점 중에 50점을 받으면 됩니다. 이는 매우 낮은 수준으로 쉽게 받을 수 있는 기초 점수입니다. 이를 IELTS로 환산한다면 IELTS2.0정도의 수준으로 비교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이민국에서는 IELTS는 4.0부터 인정을 해 주기에 토익이 더 유리하다는 것입니다.
 
ㅁ 솔렙비자, 주재원비자 신청자 
솔렙비자 신청자는 초기 신청시부터 반드시 영어능력을 기초수준(CEFR Level A1)을 요구하고 있고, 주재원비자는 3년 이상을 넘어서 연장하는 경우 이 정도의 영어능력증명을 요구하고 있습니다.
즉, CEFR Level A1 = IELTS2.0 수준정도 입니다. 그러나 이것을 IELTS로 증명하려면 이민국은 이보다 훨씬 높은 IELTS4.0을 요구하고 있습니다. 따라서 토익 등 다른 시험을 통해 증명하는 것이 쉽습니다. 

ㅁ 각 시험별 A1성적을 충족하는 성적 
1) 토익시험
A1= Listening 60, Speaking 50 (배우자비자 신청자)
A2= Listening ? 110, Reading ? 115, Speaking ? 90, Writing - 70

2) City & Guilds 시험
Listening 13 / 25
Speaking 6 / 12
Reading 11 / 20
Writing 17 / 34

3)  ESOL Skills for Life Entry 1 시험
Reading ? Pass
Writing ? Pass
Speaking & Listening ? Pass

4) Cambridge English: Key (also known as Key English Test)
Listening ? Weak
Speaking ? Weak
Reading ? Weak
Writing ? Weak

5) Pearson Test of English Academic (PTE Academic) 시험
Listening ? 24
Reading ? 24
Writing ? 24
Speaking ? 24

 

따라서 영어가 어려우신 분은 배우자비자 혹은 솔렙비자 , 주재원 비자 신청시에 요구하는 CEFR Level A1을 얻기 위해서는 IELTS시험을 보지 마시고, 위에서 언급한 시험 중의 하나를 보는 것이 매우 유리합니다.

 

영국이민센터 비자과
김인경 과장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316 유학 성공 컨설팅- 잘못된 케이스 분석을 통한 성공적인 자기소개서 쓰는 법 [1] file hherald 2012.02.13
315 김태은의 온고지신 hherald 2012.02.13
314 이민칼럼-영국서 비자 심사 중 급한 일로 해외 나갈 때 여행증 [190] hherald 2012.02.13
313 영국인 발견 - 좋고 나쁘고 불편한 [121] hherald 2012.02.13
312 음악으로 만나는 런던-1 프롤로그 file hherald 2012.02.06
311 선교의 현장- “오라, 런던으로! 나가자, 세계를향해!” [5] file hherald 2012.02.06
310 이민칼럼-영어권 시민권자 영국이민 방법 [173] hherald 2012.02.06
309 부동산 상식-임대 종료후 인벤토리 첵크 아웃을 하고 난후 집주인이 더 보상요구를 하는 경우 [220] hherald 2012.02.06
308 하이델베르그 교리문답(1563) 제29주일목회자 칼럼-제78문: 떡과 포도주는 그리스도의 실제 몸과 피로 변화됩니까? hherald 2012.02.06
307 목회자칼럼- 하이델베르그 교리문답(1563) 제28주일 거룩한 성만찬에 대하여 hherald 2012.01.23
306 김태은 박사의 한의학 칼럼-아플 때 술은 약인가? 독인가? [1] hherald 2012.01.23
305 영국인 발견 - 영국적인 것의 원리 [1] hherald 2012.01.23
304 부동산상식-인벤토리 첵크 아웃을 집주인과 직접 했습니다 [201] hherald 2012.01.23
303 이민칼럼- 비자 만료된 상태에서 비자신청 가능한가요? [22] hherald 2012.01.23
302 영국인 발견 - 페어플레이 규칙 [1] hherald 2012.01.16
301 이민칼럼- 요즘 학생비자에서 취업비자로 전환 방법 [144] hherald 2012.01.16
300 목회자칼럼- 하이델베르그 교리문답(1563) 제27주일 거룩한 세례에 관하여 hherald 2012.01.16
299 목회자칼럼- 하이델베르그 교리문답(1563) 제27주일 거룩한 세례에 관하여 [4] hherald 2012.01.16
298 부동산상식- 계약 연장시 다시 이사 갈 때 까지는 거주하고 싶을 때. [4] hherald 2012.01.16
297 영국인 발견-도로 분노와 '우리 옛날에 이러지 않았는데' 규칙 hherald 2012.01.09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