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헤럴드 영국 연재 모음


 
1 보일러에 대해서 주위 할 점 들
 
보일러는 일반적으로 두가지 종류가 있습니다. 하나는 순간 온수기 겸용 콤비네이션 보일러 이고 또 하나는 물통에 있는 물을 데우는 방식의 일반 보일러 입니다. 물통에 있는 물은 물통 속에 설치되어 있는 전기 막대기 immersion heater 로도 데워 집니다. 용량은 1.5-2.5 kW입니다. 대개 한시간 정도면 물 한통이 뜨겁게 다 데워 집니다. immersion heater를 24시간 켜 놓지 마시길 바랍니다. 전기 bill이 많이 나오므로 주의 하시길 바랍니다.  간혹 immersion heater가 2개가 있을 수 있습니다. 대개는 하나는 economy 7 heating(심야전기)이며 밤에만 작동 됩니다. 또 하나는 언제라도 필요할 때 마다 쓰는 것입니다.
여름의 더운 날씨 때문에 보일러의 전기값를 아낀다는 생각 때문에 보일러의 전원을 끄는 분들이 계십니다. 절대로 보일러 전원을 끄지 마십시오. 이유는 한여름 이라고 할지라도 보일러는 전원을 끄는 것으로 설계 되어 있는 것이 아니기 때문입니다.  여름이 지나 늦 겨울이 되면 보일러를 가동 해야 하는데 이때 전원 자체가 들어와 있지 않던 보일러가 제대로 작동 하지 않을수 있습니다. 보일러 전원을 끄는 대신 방안 온도 조절기(Thermostat)를 최대한으로 낮게 설정해 놓으시면 됩니다. 혹시 세입자 본인이 보일러를 고쳐볼까 하고 건드리시는 분들이 계시는데 절대 금물입니다. 왜냐하면 세입자가 보일러를 건드려 오작동 되면 보험이 무효가 되고 본인이 모든 비용을 부담해야 됩니다. 보일러에 붙어있는 조절기가 있는데 방안 온도 조절기(Thermostat) 대신 이것을 Thermostat로 잘 못 알고 계속 최소에서 최고까지 작동시키는 분들이 계십니다. 이것은 summer/winter setting 입니다. 이것은 겨울에는 level 4-5 정도 놓으시고 여름에는 2-3 에 설정해 놓는 것입니다. 순간 온수기 겸용 콤비네이션 보일러는 물 압력 계기판이 보이도록 설치되어 있습니다. 물압력이 일정 압력이상 떨어지면 온수가 나오질 않습니다. 보일러 계기판에 압력계 바늘이 설정되어 있는 레벨 이하가 되면 온수가 잘동하질 않습니다. 그러면 다시 보일러 안에 압력을 넣어 주어야 하는데 이때는 부동산의 property manager나 주인에게 연락해서 보일러 기술자가 와서 압력을 다시 설정해 줍니다.
 
2. Gardening
 
여름이 되면 잔듸가 빨리 자랍니다. 정원사들이 제일 바쁜 계절 입니다. 일년에 대개 10번 정도 합니다. 10월에서 3월정도 까지는 잔디가 자라지 않으므로 일년에 2번정도 하는 가지치기 외에는 정원관리가 필요 없습니다. 가지치기는 나무의 종류에 따라 봄에 하는것과 가을에 하는 것이 따로 있습니다. 주인의 정원사가 정원 관리를 하는 집이거나 seasonal gardening을 하는 집이면 약 3주 전에 미리 신청을 해 놔야 합니다. 혹시 손님을 초대하시는 경우라면 미리 신청을 해놓아 손님들이 오실때 실망하시는 일이 없길 바랍니다. 

3  휴가기간에는 현관문의 rim cylinder lock (yale key)와 mortise lock (chubb lock)을 두 개 모두 다 잠가 놓으시고 휴가 가시길 바랍니다. 만일 하나만 잠겨있다가 도둑이 들면 보험 회사가 chubb lock이 잠겨져 있지 않았다는 이유로 보험을 무효로 할수도 있습니다.  

원종호 부장
KEYS Residential 부동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396 음악으로 만나는 런던-19 엘튼 존 이야기 이 시대 광대의 냄새 [182] file hherald 2012.07.09
395 영국인 발견-섹스 이야기 규칙 [151] hherald 2012.07.09
394 부동산 상식-A definition of fair wear and tear ? Betterment (part 2) [169] hherald 2012.07.09
393 김태은 의 온고지신-SOFT JUSTICE [7] hherald 2012.07.09
392 목회자 칼럼-하이델베르그 교리문답(1563) 제47주일 기도 hherald 2012.07.09
391 김태은의 온고지신-이런들 어떠하리 [126] hherald 2012.07.02
390 목회자 칼럼-하이델베르그 교리문답(1563) 제46주일 기도 hherald 2012.07.02
389 음악으로 만나는 런던-18 유투 이야기 [179] file hherald 2012.07.02
388 영국인 발견-'노동계급의 특별한 힘'이라는 신화 [186] hherald 2012.07.02
387 부동산 상식-Fair Wear and tear가 뭔지요? 또 betterment가 뭔가요 ? (Part 1) [19] hherald 2012.07.02
386 음악으로 만나는 런던-16 나의 딥퍼플 이야기 [128] file hherald 2012.06.20
385 김태은의 온고지신-꼼수 부리다가 [2] hherald 2012.06.20
384 영국인 발견- [8] hherald 2012.06.20
383 임대 시작시기에 생긴 청소 문제와 Check out 후 청소 보상 문제 hherald 2012.06.20
382 목회자 칼럼-하이델베르그 교리문답(1563) 제44주일 [3] hherald 2012.06.20
381 김태은의 온고지신-이제부터 나이를 떠나 더욱 더 친해보세 [1] hherald 2012.06.11
380 음악으로 만나는 런던-15 케이트 부시 폭풍의 언덕의 소녀 [155] file hherald 2012.06.11
379 PSW비자로 솔렙비자, 지사취업비자 가능여부 [243] hherald 2012.06.11
378 목회자 칼럼-하이델베르그 교리문답(1563) 제43주일 hherald 2012.06.11
377 영국인 발견-남자들의 친교 규칙과 여자 구경하기 의례 [2] hherald 2012.06.11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