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헤럴드 영국 연재 모음


 

Q: 영국 비자를 한국에서 신청하려고 하는데, 요즘 심사기간이 얼마나 걸리는지 궁금하다.  

A: 비자에 따라 다를 수 있지만, 요즘 특별한 상황으로 5-6주정도 심사기간이 소요되고 있다. 오늘은 한국과 영국에서 영국비자신청시 요즘 비자심사 상황에 대해서 알아본다.  

 

ㅁ 요즘 영국비자 심사 상황
지난 2월하순에 일어난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으로 인해 우크라이나 난민이 상당수 영국으로 들어 왔고, 지금도 들어 오고 있다. 물론 다른 유럽국가들보다는 적은 수이겠지만, 평상시 난민수에 비하면 엄청난 수의 난민이 들어오고 있다. 지금까지 2개월만에 우크라이나인 12,000명이 영국 난민으로 받아들여졌다는 신문보도가 있다. 그만큼 난민비자 심사관들이 급히 필요했다. 따라서 평소에 다른 비자팀에서 근무하는 이민국의 직원들이 우크라이나 난민심사팀에 투입이 되고 있고, 반면에 일상업무를 하던 다른 비자심사가 심사인력 부족으로 매우 지연되고 있다.  

 

ㅁ 한국서 영국비자 신청과 심사기간

요즘 한국에서 영국비자를 신청하면 심사기간이 약 5-6주가 소요된다고 바이오메트릭 접수 창구에서는 말하고 있다. 그러나 무게 있는 비자들 심사기간이 더 길어지고 있다. 예를들면 사업관련비자들은 3개월이상 소요되고 있다. 그리고 당분간 해외 우선심사(priority) 서비스를 하지 않고 있다.  

요즘 한국에서 영국비자를 신청하면 심사기간이 약 5-6주가 소요된다고 바이오메트릭 접수 창구에서는 말하고 있다. 따라서 당연히 우선심사(priority) 서비스를 하지 않고 있다.  

비자신청서를 온라인으로 제출하면, 그 후에 바이오메트릭(지문채취등)을 예약해야 한다. 그런데 요즘 일주일에 3일만 바이오메트릭을 예약할 수 있고, 예약이 최소 1주일이상 밀려있다. 따라서 신청서 접수후 1-2주 후에나 바이오메트릭을 할 수 있는 상황이다.  

 

ㅁ 요즘 영국서 영국비자 신청과 심사기간
요즘 영국에서 비자 연장이나 전환 신청하는 경우  바이오메트릭 후 최소 2개월이상 소요되고, 대개 3개월은 잡아야 한다. 저희고객 케이스들을 보면, 올해 2월 하순에 신청한 케이스들 중에 일부는 4월말에 결과가 나왔고, 일부는 5월 초순인 지금도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ㅁ 영국서 비자신청 후 체류신분
영국에서 비자 연장 혹은 전환 신청을 현비자 만료일 전에 했다면, 그 비자 결과가 나오기 이전까지는 합법적인 체류신분이 된다. 이때 그 체류신분은 이전비자와 동일한 체류신분이다.  

그러나 예외로 영국에서 취업비자를 신청해 놓으면, 결과가 나오지 않아도 예정된 일시작일에 일을 시작할 수 있다. 마찬가지로 학생비자도 그 학교의 CAS를 받아 학생비자를 신청했다면, 그 결과가 나오지 않아도 예정된 학업시작일에 정상적으로 학업에 참여할 수 있다. 물론 취업비자나 학생비자를 신청했다가 거절결과를 받으면 일/학업을 중단해야 한다. 이런 것을 고려하고 신청해야 한다.
  

서요한이사
영국닷컴 대표
ukemin@hotmail.com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2632 신앙칼럼 - 지극히 작은 일 new hherald 2022.05.16
2631 헬스벨 - 살찌고 힘든데, 적게 먹고 뛰라고?! new hherald 2022.05.16
2630 이민칼럼 - 취업동반비자 영국취업과 사업 new hherald 2022.05.16
2629 부동산 칼럼- 이사 후 공과금 (Utility Bill) 처리 방법 hherald 2022.05.10
2628 요가칼럼- 목통증과 이별하는 힐링요가 10분 file hherald 2022.05.10
2627 런던통신- ‘유령도시’ 사이프러스는 어떻게 관광지가 됐나 hherald 2022.05.10
» 이민칼럼- 요즘 영국비자 심사상황 2022년 5월 hherald 2022.05.10
2625 삼인행 三人行- 또 고쳐봅시다. hherald 2022.05.10
2624 헬스벨 - 꿀잠을 자야 한다 hherald 2022.05.09
2623 요가칼럼- 매일 10분만 따라하면 허리통증과 안녕, 기적의 골반스트레칭 file hherald 2022.04.26
2622 신앙칼럼-은총의 중첩 hherald 2022.04.26
2621 부동산 상식- 강풍 피해를 어떻게 줄일 수 있을까요? hherald 2022.04.26
2620 런던 통신- 싱글몰트 중의 싱글몰트 스코틀랜드 더프타운의 싱글배럴 위스키를 찾아가다 hherald 2022.04.26
2619 삼인행 三人行-몇개는 고칩시다. hherald 2022.04.26
2618 이민칼럼- YMS비자서 파트너비자 부족한 동거기간 hherald 2022.04.26
2617 헬스벨 - 왜 호르몬이 조기 감소하는가 hherald 2022.04.25
2616 헬스벨 - 햇볕 그리고 피부 hherald 2022.04.11
2615 요가칼럼- 건강한 아침습관, 모닝 스트래칭으로 붓기빼고 상쾌하게 하루 시작! file hherald 2022.04.11
2614 신앙칼럼- 암만에서의 새벽을 깨우는 일 hherald 2022.04.11
2613 이민칼럼- 대부분 비자 영국서 취업비자 변경 가능 hherald 2022.04.11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