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헤럴드 영국 연재 모음

천수보감 보따리와 건강 - 우울증

hherald 2019.02.18 17:05 조회 수 : 515

 

필자를 찾아오시는 환자들을 초진할 때 꼭 여쭈어보는 것이 있다. “요즘 기분이 어떠신지요?” 기(氣)의 분배 상태를 알고 싶어서이다. 원래 가지고 있는 몸의 기가 혈을 통해 몸 전체에 잘 배분되고 있는지를 보는 것이다. 

 

 

의학적인 용어로는 depression으로 의욕이 없고 슬프거나 부정적인 생각하는 상태를 말한다. 동반되는 증상으로는 수면 부족, 식욕 부족, 집중력 부족, 걱정, 삶에 대한 의지 결여, 자꾸 눈물을 흘리는가 하면, 너무 성급하게 또는 너무 천천히 움직이는 것이 포함된다. 결국, 자포자기, 자해, 또는 자살로 이어지는 무서운 병이다.

 

 

병원에서 사용하는 우울증을 진단하는 방법에는 PSQI, DSM-V, SCID, HAMD 등과 같은 것이 있는데, 독일에서 태어나 영국에 이민 온 Max Hamilton의 HAMD 설문지가 가장 널리 사용되고 있다. 하지만, NHS 웹사이트에서도 간단하게 자가 진단이 가능하다. https://www.nhs.uk/conditions/clinical-depression/ 점수에 따라 바로 GP 예약이 가능하다.

 

 영어 단어의 Depression은 라틴어로 ‘press down’으로 무엇인가에 의해 압박을 받는 현상이다. 몇 년 전 필자는 Mental First Aid 교육을 받았다. 이때 선생님이 던지셨던 인상적이었던 질문은, ‘내 옆에 자살을 시도하는 사람이 있다면 어떻게 도와줘야 하는가?’ 였는데, 뜻밖에 답은 아주 간단했다. 일상적이고 평범한 말을 걸어 주는 것이다. ‘괜찮으세요?’, ‘오늘 날씨 참 좋죠?’와 같은…… 극단적인 생각을 하는 누군가에게 건네는 그 한 사람만을 향한 이 지극히 평범한 한 마디는 ‘죽음’에 대한 생각을 바꾸게 해 줄 수 있는 life saving 처방이 될 수 있다는 것이다.

 

즉, 원래 우울증은  이전에 누렸던 찬란하고 화려했던 과거와 비교하여 “지금은 왜 이렇지…… 아닌데……부터 시작된다. 정신적 우울증은 많은 다른 질병을 동반해서 가져온다. 기혈이 막혀 몸에 한, 습, 혈의 문제로 이어지며 오장에 불균형이 생긴다. 습기는 비허를 가져온다. 이는 다시 기혈을 허하게 하며, 심장/폐의 허증과 간과 신장의 음허로 이어진다.

 

화병과 더불어 우울증에도 ‘시호’라는 한약재를 추천한다. ‘호’씨 성을 가진 진사의 아들이 온몸을 앓게 되었는데, 같은 병을 앓았던 머슴이 땔감으로 쓰던 풀로 완치된 것을 보고 자신도 그 풀로 치료하고 낫게 된다. 땔감으로 쓰이는 풀이란 뜻의 ‘시’와 자신의 성인 ‘호’를 붙여 ‘시호’라는 약초가 되었다고 한다. 맛이 쓰고 성질은 서늘해서 오한/신열이 서로 번갈아 있거나 해열, 기침, 가슴이나 옆구리 통증, 생리통, 생리불순, 자궁하수과 함께 우울증에 많이 사용된다.

 

주요 침 자리로는 진단을 통한 개인 상태나 체질별로 차이가 있지만 Du-20, Du-24, Du-16,SP-6, PC-6, 인당 등이다.

 

 

 

케이한의원 윤규탁 원장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1929 부동산 칼럼 - 내향적인 당신에게 어울리는 영국 도시는? hherald 2019.02.25
1928 신앙의 기준 hherald 2019.02.25
1927 이민칼럼: 영어연수비자 타비자 전환문제 hherald 2019.02.25
1926 천수보감 - 양생 hherald 2019.02.25
1925 말씀의 향기 목회자칼럼- ‘성령 세례’에 대한 바른 이해 hherald 2019.02.18
1924 부동산 상식- 2019 영국의 주택 임대 분야 가격 동향은? hherald 2019.02.18
1923 이민칼럼- 비자연장 언제부터 가능한가? hherald 2019.02.18
1922 진로코칭 컬럼 “내 꿈을 세상에 그린다 #42 나에게 주어진 첫번째 보물 “재능”2 hherald 2019.02.18
1921 신앙칼럼- 독서삼도 讀書三到 hherald 2019.02.18
» 천수보감 보따리와 건강 - 우울증 hherald 2019.02.18
1919 헬스벨 - 고개가 안돌아가요 hherald 2019.02.18
1918 진로코칭 컬럼 “내 꿈을 세상에 그린다 #41 나에게 주어진 첫번째 보물 “재능” hherald 2019.02.11
1917 이민칼럼: EEA배우자 이혼, 사망시 비자문제 hherald 2019.02.11
1916 부동산 칼럼 - 주택 판매 전, 내 집의 가치 올리기 hherald 2019.02.11
1915 신앙칼럼 - 사람 차별하지 않는 교회 hherald 2019.02.11
1914 천수보감 보따리와 건강 - 정안침 hherald 2019.02.11
1913 헬스벨 - 뼈가 약해진다…칼슘은 다 어디로 가는가? hherald 2019.02.11
1912 말씀의 향기 목회자칼럼-교회란 무엇인가? 은사주의는 비성경적이다 hherald 2019.02.03
1911 천수보감 보따리와 건강 - 디톡스 (Detox) hherald 2019.02.03
1910 헬스벨- 포화지방, 건강의 적인가, 친구인가 hherald 2019.02.03
위로